뉴스 > 연예

‘1박 2일’ 데프콘, 극강 추위 속 플라잉 삭스 게임 실패

기사입력 2018-03-04 19: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박 2일 데프콘 사진=KBS2 1박 2일 화면 캡처
↑ 1박 2일 데프콘 사진=KBS2 1박 2일 화면 캡처
[MBN스타 백융희 기자] ‘1박 2일’ 플라잉 삭스 게임이 실현됐다.

4일 오후 방송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에서는 저녁&잠자리 복불복 게임이 진행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2라운드까지 성공한 ‘1박 2일’ 멤버들은 밥과 계란을 획득했다.

3단계 게임으로 일명 데프콘 게임으로 알려진 플라잉 삭스 게임을 진행했다

.

플라잉 삭스는 시원한 물을 준비, 발가락으로 양말을 집은 뒤 젖은 양말을 빨랫줄에 걸면 성공하는 게임이다.

첫 주자로 나선 데프콘은 살얼음을 깨고 물 속에 발을 담근 뒤 양말을 걸치기 위한 발차기를 했다.

하지만 양말이 발에 붙어 떨어지지 않았고 다시 한 번 시도했지만, 실패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뒤끝 퇴직' 논란 김조원, 지난주 금요일에 청와대 떠났다
  • 1∼2살 원생 학대한 40대 어린이집 보육교사에 벌금형 선고
  • 노르웨이 기상청, 아큐웨더 등 해외 기상청 인기
  • 서울 상계역 인근 상가 건물에 승용차 돌진 '쾅'…3명 부상
  • 섬진강 물난리, 4대강 사업 미포함 때문?…의견 분분
  • "숨 막히고 괴로웠다" 경찰관 극단선택 뒤엔 '먼지털이식 감찰' 있었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