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비행소녀` 김현정 "발레 10년, 요가 8년" 아이들에게 굴욕당한 사연은?

기사입력 2018-03-05 11: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가수 김현정이 숨겨진 발레 실력을 공개한다.
5일 방송되는 MBN '비행소녀'에선 10년째 발레를 배우고 있는 김현정의 모습이 그려져 관심이 모아진다. 그녀는 "노래와 무대에 발레가 도움이 될 때가 많기 때문에 계속 하게 됐다”며 오랜 기간 발레를 배우게 된 이유를 밝혀 기대감을 자아냈다.
하지만 기대와 달리 김현정은 딸뻘 정도 되는 초등학생 아이들과 발레 수업을 함께 하며 믿을 수 없는 실력을 보여줘 모두를 폭소케 했다. 아이들은 수업 전 김현정의 스트레칭을 위해 다리 찢기를 도와줬고 이에 김현정은 비명과 함께 "얘들아 나 살려줘!"라며 애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현정은 본격적인 수업에서 완벽하게 동작을 해내는 아이들과는 달리 전혀 따라가지 못하는 모습을 보여 굴욕을 맛봐야 했다.
이를 지켜보던 윤정수는 "10년이라고 했지만 중간 긴 공백기를 가졌다가 최근 다시 시작한 것 아니냐"는 의문을 제기했고 양세찬은 "발레 10년, 요가 8년을 했는데 정말 하신 것 맞냐"며 그녀의 뻣뻣함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이에 김현정은 "쉬엄쉬엄 여유를

가지고 배워서 기억이 잘 나지 않는다"는 고백으로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여기에 10년 동안 김현정과 함께한 발레 선생님의 "처음에는 큰 목표를 가지고 있었고 너무 잘했었다. 이후 점점 관리가 안되더니 지금은 초등학생보다 실력이 못하다"는 폭로까지 이어져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비행소녀'는 5일 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shinye@mk.co.kr


화제 뉴스
  • [단독] 또 버스에서 마스크 난동…경찰에 현행범 체포
  • 태안 코로나19 확진자…부부와 1살 남아
  • 통합 "국민 현명"…여권, 위기감 확산 속 노영민은 유임
  • 새 임대차법 2주…서울 아파트 전세 줄고 월세 늘고
  • 성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무고죄 맞고소"…피해자 측 영상 공개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