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아프리카티비(TV) BJ 와꾸대장봉준에게 받은 선물 중고 사이트에 팔아버린 팬

기사입력 2018-03-05 11:04

사진=아프리카티비(TV) BJ 와꾸대장봉준 유튜브
↑ 사진=아프리카티비(TV) BJ 와꾸대장봉준 유튜브
아프리카티비(TV) BJ 와꾸대장봉준이 자신이 준 선물을 팔아버린 팬 때문에 분노를 표출했다.

봉준은 지난 2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선물로 준 걸 중고나라에 팔아버린 사람 때문에 XXX습니다'라는 제목으로 영상을 게재했다.

봉준은 자신이 사비로 직접 만들어 팬들에게 선물한 티셔츠가 중고 사이트에 거래된다는 사실을 알고 직접 해당 중고 사이트에 접속을 했다.

검색창에 티셔츠 이름을 검색하자 수많은 중고거래 게시물들이 나타났다. 이미 거래가 완료된 게시물 뿐만 아니라 3만 원, 7만 원 심지어는 10만 원 이상을 호가하기도 하는 등 상당한 가격에 거래가 진행 중인 게시물도 있었다.

봉준은 팬들을 아끼는 마음으로 직접 사비로 제작해 선물한 티셔츠가 중고 사이트에서 거래가 된다는 사실에 분노를 참지 못했다.

봉준은 "도대체 이거 어떻게 해야 되나 모르겠다. 파는 사람이 있어도 막을 수가 없다"며 "직거래하는 사람들 내가 찾아가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이어 봉준은 "쇼핑몰에서 콜라보해서 팔자는 연락도 왔었다. 잘 팔 자신도 있다. 그런데 팔지 않는 이유는 돈 주고 팔기도 창피하고 여러분들한테 돈 받기도 미안하다. 그래서

안 했다. 그러니까 받으신 분들은 팔지 말고 소장해주면 감사하겠다"고 심경을 전했다.

영상을 본 팬들은 "저거 돈 벌고 싶어서 파는 거 극혐이다", "속상할 수 있지 봉준이 입장에서는", "차라리 상품화 시켜서 팔아라", "차라리 굿즈를 파시면 저런 암거래는 사라지게 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