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성추행 논란’ 김영수 “극단 신화 대표직 사임, 잘못 뉘우치고 있어”(전문)

기사입력 2018-03-05 17:20 l 최종수정 2018-03-05 17: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영수 한재영 이어 성추행 논란 사과
↑ 김영수 한재영 이어 성추행 논란 사과
[MBN스타 백융희 기자] 연극배우 박 모씨가 극단 신화 대표 김영수와 배우 한재영에게 성추행 당했다고 폭로한 가운데 김영수가 공식 사과, 극단 신화 대표직에서 사임의 뜻을 밝혔다. 앞서 한재영은 박 모씨에게 직접 사과한 후 공식 사과문을 전했다.

5일 오후 김영수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과거 저의 행동으로 상처받은 단원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극단을 운영하면서 저의 일방적인 생각과 판단으로 고통과 상처를 준 것에 대하여 깊이 반성하고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다”고 반성의 뜻을 전했다.

또 “만약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준다면 정식으로 사과를 드리고 아픈 마음을 치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저를 믿고 따라준 극단 신화 단원 여러분들과 연극계 동료분들과 선후배님들께도 사과 말씀 올린다”면서 “이번 사태의 책임을 통감하고 극단 신화의 대표 자리를 사임하고 일체의 작품 활동을 중단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4일 박 모씨는 자신의 SNS에 ‘극단 신화 대표이자 연출 김영수와 배우 한재영을 고발’이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게시글에는 한재영과 김영수 대표는 박 모씨에게 성추행을 시도했다는 내용이 담겨있어 논란이 일었다.

이하 극단신화 대표 김영수 측 사과문

저는 극단신화 대표 김영수 입니다

과거 저의 행동으로 상처받은 단원 분에게 진심으로 사과를 드립니다.

극단을 운영하면서 저의 일방적인 생각과 판단으로 고통과 상처를 준 것에 대하여 깊이 반성하고 진심으로 뉘우치고 있습니다.

만약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준다면 정식으로 사과를 드리고 아픈 마음을 치유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아울러, 문화 예술계에 일고 있는 일련의 사건들로 인하여 어수선한 이 시점에 저까지 불미스러운 소식을 전하게 되어 더욱 죄송하고 부끄러울 따름입니다.

저의 언행으로 인하여 상처받으신 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립

니다.

또한 저를 믿고 따라준 극단 신화 단원 여러분들과 연극계 동료분들과 선후배님들께도 사과 말씀 올립니다

저는 이번 사태의 책임을 통감하고 극단 신화의 대표 자리를 사임하고 일체의 작품활동을 중단하겠습니다.

상처받으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길 바랍니다.

2018. 03. 05

극단 신화대표 김영수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추미애, 취임 후 두 번째 검찰 인사…각종 논란 정면돌파 의지
  • 오리온, 올해 상반기 사상 최대 실적 기록
  • 정읍 하천에서 투망 작업하던 50대 물에 빠져 숨져
  • [단독] 법무연수원 '좌천' 문찬석 사의 표명
  • 의암댐 실종자 가족 "춘천시가 인공 수초섬 고정 작업 지시"
  • 임슬옹 무단횡단 보행자 사고 현장 "빗길에선 제한속도 40km"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