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흥국 논란 공소시효 유효…수사가 최선

기사입력 2018-03-15 16:0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흥국 2017 러브 FM 패밀리 콘서트 공연 모습. 사진=MK스포츠 제공
↑ 김흥국 2017 러브 FM 패밀리 콘서트 공연 모습. 사진=MK스포츠 제공


김흥국 논란은 어느 쪽의 주장이 사실인지를 떠나 결국 수사기관의 개입이 가장 좋은 해결책으로 보인다.

MBN는 14일 보험 설계사 A가 “김흥국에게 2차례 성폭행을 당했다는 의구심이 강하게 든다”라고 주장한 것을 보도했다.

A는 “2016년 11·12월 김흥국과의 술자리에서 음주를 강요받았다”라면서 “정신을 차리고 보니 알몸이었다”라고 성폭력 피해가 의심되는 상황임을 설명했다.

주장이 사실이라면 준간강이므로 공소시효가 끝나지 않았다. 신고

/고소만 있으면 수사당국의 개입은 언제든 가능하다.

A가 반박하지 못할 물증까지 제시하진 않았고 김흥국도 맞대응을 준비하고 있으므로 결국 어느 쪽이든 민·형사적인 고소를 취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흥국은 1997·2013년 음주운전 관련으로 면허정지 처분을 받은 것이 지금까지 범죄 전력 공개의 전부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김동연 경기도지사 '부정채용' 무혐의에 이의신청 제기
  • 문재인 전 대통령 "내가 최종 승인, 도 넘지 말라"…'서해 사건 수사' 반발
  • 주유소 품절 하루 사이 2배. 49개로 늘어…산업부, 업무개시명령 검토
  • [카타르] BBC 서튼 예측 "일본, 스페인전 패배할 것"…오는 2일 일본 16강 도전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법정 출석 이재용에 계란 투척한 범인은 방송인 '이매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