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수영, 한일 합작 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 여주인공 캐스팅(공식)

기사입력 2018-03-22 09: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수영 ‘막다른 골목의 추억’ 여주인공 캐스팅 사진=에코글로벌그룹
↑ 최수영 ‘막다른 골목의 추억’ 여주인공 캐스팅 사진=에코글로벌그룹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최수영이 한일 합작 영화 ‘막다른 골목의 추억’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사랑을 잃고 인생의 막다른 골목에 내몰린 주인공이 낯선 도시에서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 상처를 치유하는 감성멜로 영화다. 세계적인 일본 작가 요시모토 바나나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며 섬세하고 슬픈 감성을 유쾌하게 그려낸 작품이다.

특히 이 소설은 작가가 가장 좋아하는 작품이어서 한국과 일본, 양국의 관심을 받고 있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누구나 한번쯤은 겪었을 삶의 위태로운 순간을 쓰다듬어주는 섬세한 감성이 돋보이는 영화다.

최수영은 낯선 일본에서 자신의 전부라고 여겼던 사랑이 떠나자 혼자만의 시간을 가지며 인생과 사랑을 돌아보게 되는 주인공 유미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소속사 에코글로벌그룹 장철한 본부장은 “최수영 배우의 차기작을 준비하면서 배우로서 조금 더 단단한 입지를 다지기 위해 작품성과 예술성을 고루 갖춘 ‘막다른 골목의 추억’을 고심 끝에 선택하게 되었다”며 작품 선택의 이유를 밝혔다.

‘막다른 골목의 추억’은 단편영화 ‘그후’로 해외영화제에서 주목받았던 최현영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이며 일본에서 올 로케로 진행된다. 최현영 감독은 “같은 세대에서 비슷한 고민을 안고 사랑하며 살아가는 배우와 함께 만들어가고 싶은 이야기가 있었다. 그간 보여준 연기에 대한 진지한 모습과 일본어 실

력 또한 탁월해서 다른 배우는 떠오르지 않았다. 영화로의 시작을 함께 하게 되어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최수영을 여주인공으로 발탁한 이유를 밝혔다.

최수영은 MBC 주말드라마 ‘밥상 차리는 남자’를 통해 긴 호흡의 드라마를 이끌며 배우로서 한단계 성장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차기작에 대한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조원진 "이준석, 2~3월 신당 창당 가시화…여권 분할 필연적"
  • 민형배 "김건희 박사논문 심사, 한 사람이 서명 추정"…국민대 "문제 안 돼"
  • 中 억만장자 류차둥, 4년 만에 여대생 성폭행 사건 합의
  • [영상]카브리해서 발견된 동글동글한 파란색 생물체 정체 '화제'
  • 푸틴의 '전쟁 동원령'에 반발…투신한 20대 러시아 래퍼
  • 장성규, 억대 외제차 선물 공개…"연예인병 재발, 열일할게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