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인터뷰③] 몬스타엑스 “1위 공약? 하루 종일 팬들과 CCTV같은 V앱”

기사입력 2018-03-27 12: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그룹 몬스타엑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 그룹 몬스타엑스와 인터뷰를 진행했다.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MBN스타 백융희 기자] 그룹 몬스타엑스가 1위 공약으로 ‘팬들을 위한 특급 공약’을 내걸었다.

지난 26일 서울시 강남구 스타힐 빌딩에서는 몬스타엑스의 여섯 번째 미니앨범 ‘더 커넥트(THE CONNECT)’ 발매 기념 인터뷰가 진행됐다.

몬스타엑스는 올해 데뷔 4년차를 맞은 그룹이다. 특히 데뷔 당시부터 강렬한 콘셉트의 곡으로 활동을 이어나갔고 지난해 ‘드라마라마(DRAMARAMA)’로 첫 1위를 차지했다.

지난 활동에 큰 사랑을 받은 만큼, 이번 활동에도 좋은 성과를 기대해볼 수 있을 터. 몬스타엑스는 1위 욕심을 묻는 말에 “아예 안 해봤다면 기대치가 낮았을 텐데 한 번 해보니 자연스럽게 기대가 된다”면서도 “팬 분들이 1위를 시켜주신다면 정말 감사히 넙죽 받겠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특히 몬스타엑스는 1위에 이어 ‘순위 공약’을 묻는 질문에 모두 ‘팬’을 위한 답변을 내놨다. 민혁은 “시간이 비는 날 하루 종일 멤버들과 V앱을 해보고 싶다. 현재는 한정적인 시간 안에서 한정적인 콘텐츠를 한다. 하지만 1위를 하면 CCTV같이 자유로은 V앱을 하면 팬 분들이 좋아하실 것 같다. 계속 같이 이야기하고 자고 일어나도 켜져 있으면 좋을 것 같다”고 밝혔다.


원은 “음악방송에서 1위를 한다면 가장 마른 저와 민혁이가 원호 무대에서 1위하고 나서 가장 마른 저랑 민혁이가 원호 형과 셔누 형을 안거나 들고 노래를 부르겠다. 팬 분들이 기대하실 것 같다”고 약속했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지난 26일 오후 ‘더 커넥트’의 타이틀곡 ‘젤러시(Jealously)’를 발표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화제 뉴스
  • 뉴욕시장 딸, 흑인사망 시위 참여했다 체포…엄마가 흑인
  • 민경욱 "지하철 타는 법 배웠다" 글에 반응이…
  • [속보] 인천시 "4천234개 전체 종교시설에 집합제한 명령"
  • 금융위, 1분기 공적자금 361억원 회수
  • 야권, 윤미향에 "집에 돈 찍어내는 기계 있나"
  • 경기도, 물류창고·콜센터·결혼식장 등 집합제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