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책장을 보고싶어` 김승수, 결혼·남녀관계 궁금해 읽은 `이 책`은?

기사입력 2018-04-25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중년 박보검' 김승수가 책장을 공개한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MBN '책잇아웃, 책장을 보고 싶어'(이하 <책장을 보고 싶어>) 2회 게스트로 참석하게 된 그는 “제작진의 섭외 전화에 책과 관련된 프로그램이라서 괜찮겠다 싶어 출연을 결심했다. 나름대로 다량의 책을 보유하고 있다고 생각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녹화 초반, 그는 “집에 있는 책장이 스튜디오에 그대로 옮겨져 있어서 깜짝 놀랐다. 그런데 막상 스튜디오에서 보니 책이 많진 않은 것 같다. 사전에 제작진이 우리 집에 와서 3시간 반 동안 샅샅이 조사를 하며 집을 털어간 만큼 책장에서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나올 것 같다”라고 전했다.
이날 40대 후반의 김승수는 결혼에 대한 솔직한 생각도 밝힌다. 그는 “결혼을 하고 싶은지 오래됐다. 그런데 결혼이 내 뜻대로 되는 게 아니더라”라고 밝혔다. 그러자 “김승수 씨가 결혼을 안 하는 느낌이다. ‘못’이 아니라 ‘안’이다”, “까다로울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등의 의견이 전해졌다.
김승수는 “변명일지 모르지만 기회가 없었다. 누구를 만날 기회도 부족했다”며 “결혼이나 남녀관계에 대해 궁금해서 책을 본 적이 있다. 부부나 오래된 연인 관계 등 인간관계에 관한 책이다. 흥미가 있어서인지 '광개토대왕'이라는 드라

마 촬영장에서 순식간에 한 권을 읽었던 기억이 있다”라고 41세에 읽었던 책 공유에 나선다.
‘중년의 박보검’이라 불리는 훈남 배우 김승수의 책장은 오는 29일 일요일 오후 8시 20분에 방송되는 MBN '책장을 보고 싶어'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MBN[ⓒ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완충구역에 방사포 포격 "대응경고 목적"…9.19 군사합의 또 위반
  • 경찰 간부 4명 구속기로…특수본 '무정차 검토 지시' 묵살 확인
  • 이재명 "윤석열 정부, 야당 파괴 몰두"…취임 100일 기자회견은 생략
  • "실내 마스크, 시민 자율로" 대전 이어 충남도 동참
  • [영상] 카트 끌고 지하철 타려던 노인…"승강장 틈에 바퀴 꼈는데 구경만"
  • [카타르] 호날두, 단체 사진 찍으며 또 까치발…"키도 크면서 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