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키아누 리브스, 노숙자 모습으로 목격..왜 또 다시?

기사입력 2018-04-30 11:47

키아누 리브스 사진=MBN스타 DB
↑ 키아누 리브스 사진=MBN스타 DB
키아누 리브스가 또 다시 노숙자 행색으로 목격됐다.

최근 영국 일간지 더선에 따르면 키아누 리브스가 미국 로스앤젤레스 인근 거리에 앉아 있는 모습이 최근 목격됐다.

덥수룩한 수염에 긴 머리, 허름한 재킷과 청바지, 빨간색 야구모자 차림인 키아누 리브스는 맨발로 같은 장소의 간이의자에 앉아 사람들의 시선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있다.

앞서 지난해 2월 키아누 리브스는 오랜 노숙생활을 청산하고 집을 샀다. 그는 한 행사에서 “지난 몇 년 간 집없이 떠돌이 생활을 했다. 일을 마치고 나면 LA로 대책없이 돌아갔다. 그리고 몇 년 후 집의 필요성을 깨달았다”며 “지난 몇 년간 좋은 집을 찾기 위해 노력했다. 집을 갖고 있다는 것은 정말 좋은 것 같다. 정착감을 느끼게 해준다”고 말했다.

그렇게 말했던 키아누 리브스가 다시 거리로 나서 대중들의 궁금증이 커지고 있다.

키아누 리브스는 사랑하는 사랑

을 잃었던 슬픔에 노숙 생활을 한 경험이 있다. 키아누 리브스는 과거 배우 제니퍼 사임과 연인 관계로 발전, 아이까지 가졌으나 8개월 만에 유산하며 큰 상실감을 맛봤다. 이후 우울증에 시달리던 사임은 지난 2001년 교통사고로 숨을 거뒀다. 이에 키아누 리브스는 노숙 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