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1대100` 강남 "日 초등학교 시절, 전국 2등한 영재 출신"

기사입력 2018-04-30 13:4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가수 강남이 어린 시절 성적을 공개하며 반전의 뇌섹남 면모를 뽐내 화제이다.
강남은 5월 1일 방송되는 KBS 2TV 퀴즈프로그램 ‘1대 100’에 출연했다.
이날 MC가 “강남 씨가 초등학생 때 일본에서 전국 2등까지 한 영재 출신이라고?”묻자, 강남은 “맞다. 초등학교 4학년, 5학년 때다”고 대답해 100인들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MC가 “그럼 6학년 때는?”이라고 질문하자 강남은 “6학년 때부터 공부를 끊었다. 당시 무대 올라가고 싶고, TV 나오고 싶은 마음에 공부가 재미가 없더라”며 어렸을 때부터 남달랐던 끼를 자랑하기도 했다.
MC가 “영재

출신 강남씨 오늘 활약 기대 해도 되냐?”고 말하자 강남은 “공부를 끊은 지 오래 돼서 상금 못 탄다”고 자신 없어했지만 영재다운 면모(?)를 펼쳐 모두를 놀라게 하기도 했다.
또 다른 1인으로는 방송인 기욤 패트리가 출연해 5천만 원의 상금에 도전한다.
강남이 도전한 KBS ‘1대 100’은 5월 1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