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유선부터 한채아까지 ‘훈훈한 선행’...바자회 기금으로 1600만원 기부

기사입력 2018-05-14 17: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유선, 이태란, 한채아, 박시은 등이 희귀난치병으로 고통 받고 있는 모녀에게 1600만원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유선은 1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5월 12일 두 번째 브릿지바자회 결과보고 드립니다”라며 “8명의 셀럽과 16개 업체가 참여하고 기부 쇼핑에 동참 해 주신 모든 분들과 바자회가 끝난 뒤에도 마음을 보태고 싶다고 기부금을 보내주신 분들이 함께 만든 기부금액입니다”라며 1600만원 가량의 기부금 전달 소식을 알렸다.
이어 유선은 “이 귀한 기부금은 밀알복지재단 을 통해 희귀난치병 복합성통증증후군으로 고통 받고 있는 엄마 성하은(가명)씨와 심장에 구멍이 나서 태어난 딸 예

은이. 이 안타까운 모녀의 시급한 치료비로 100%지원됩니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유선은 “함께 해 주신 모든 분들의 마음으로 이루어진 희망의 선물. 이 선물로 예은이 모녀에게 기적이 일어나길 소망해 봅니다! 다시 한 번 깊이 감사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브릿지 바자회는 5월 12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모처에서 진행됐다.
trdk0114@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