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김태훈, 영화 `말모이` 합류…유해진x윤계상과 호흡

기사입력 2018-05-16 10: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김태훈이 영화 '말모이' 전격 합류한다.
지난 10일 종영한 MBC 수목드라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에서 의사 장석준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던 배우 김태훈이 이번에는 지적이고 의미심장한 모습으로 스크린 공략에 나선다.
'말모이'는 우리말 사용이 금지된 1940년대 까막눈 판수(유해진 분)가 조선어학회 대표 정환(윤계상 분)을 만

나 사전을 만들기 위해 비밀리에 전국의 우리말과 마음까지 모으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김태훈은 극 중 조선어학회 회원이자, 학회 기관 ‘한글’의 기자로 우리말 사전을 만들기 위해 전국의 말을 모으는 ‘말모이’에 동참하는 ‘박훈’역을 맡았다.
드라마 촬영을 마친 김태훈은 바로 영화 '말모이' 촬영으로 활동을 이어 나간다.

kiki2022@mk.co.kr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집에 가지 않겠다"…보호관찰관 폭행한 50대 전자발찌 착용자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