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판타지오 측 “퇴직금 미지급 NO...노동부 중재 완료”[공식]

기사입력 2018-05-16 16: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판타지오 측이 퇴직금 미지급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판타지오 관계자는 16일 스타투데이에 “퇴직금이 미지급된 직원은 없으며 현재 노동부와 문제 되고 있는 사항 또한 없다"라고 말했다. 이어 “퇴직 전 법인카드를 부당하게 과다사용한 직원 2명과 분쟁이 있었으나, 노동부를 통한 중재가 완료됐다"면서 "정확한 사실 확인이 안 된 편파적이거나 추측성의 언론 보도에 대해서는 강경하게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한 매체는 “JC그룹 워이지에가 대표로 있는 판타지오가 전 수장인 나병준 대표의 엔터테인먼트로 이직한 퇴직자들에게 퇴직금을 미지급하거나 뒤늦게 지급한 정황이 드러났다”라고 보도해 화제를 모았다.
앞서 판타지

오 나병준 대표는 지난해 12월 28일 열린 이사회에서 중국계 대주주 JC그룹에 전격 해임돼 업계에 충격을 줬다. 이후 판타지오의 음악사업을 해오던 우 대표까지 해임됐다.
한편, 판타지오는 2016년 10월 중국의 투자집단인 JC그룹의 한국지사 골드파이낸스코리아(주)가 지분 50.07%를 인수하면서 중국계로 최대주주가 변경됐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한국판 뉴딜' 정책 발표…"일자리 190만 개 창출"
  • 민주당 내 첫 진상조사 요구…여성의원들 "반복돼선 안되"
  • [단독] 지하철에서 여성 불법촬영하던 40대 공무원 붙잡혀
  • "집에 가지 않겠다"…보호관찰관 폭행한 50대 전자발찌 착용자
  • 미 보건당국 "코로나19 백신 4~6주 뒤 생산 돌입"
  • 유출 의혹 확산…'박원순 휴대전화' 포렌식 한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