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세완 “‘오목소녀’, 나에게 힐링 준 작품…특별하게 느껴져”

기사입력 2018-05-16 18:3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목소녀’ 박세완 사진=㈜인디스토리
↑ ‘오목소녀’ 박세완 사진=㈜인디스토리
[MBN스타 김솔지 기자] 배우 박세완이 영화 ‘오목소녀’ 출연 계기를 밝혔다.

16일 오후 서울 광진구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오목소녀’ 언론시사회가 진행된 가운데, 배우 박세완, 안우연, 이지원, 장햇살과 백승화 감독이 참석했다.

이날 박세완은 ‘오목소녀’에 출연한 이유로 “이 영화의 주제가 저를 위로하고 힐링해준다고 느꼈다”고 털어놨다.

이어 “‘져도 괜찮다’는 말이 저한테 직접 전하는 메시지 같았고, ‘오목소녀’의 대본이 배우생활을 하면서 특별한 영화가 될 것 같았다고 생각해서 이 영

화를 꼭 하고 싶었다. 또 ‘걷기왕’을 재밌게 봐서 감독님과 꼭 함께하고 싶었다. 하면서도 너무 재밌었다”고 덧붙였다.

‘오목소녀’는 한때 바둑왕을 꿈꿨으나 현실은 기원 알바인 이바둑에게 찾아온 인생 최대의 소확행! 오목에 오늘을 건 그녀의 전대미문 한판 승부를 담은 영화다.

오는 5월 24일 개봉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첫 '서울특별시기관장'…박원순 아들 귀국
  • 베이징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닷새째 '0명'
  • [속보] 코로나19 어제 35명 신규확진…지역발생 20명·해외유입 15명
  • 고 박원순 서울시장 빈소 조문 행렬
  • '한국군 최초 대장' 백선엽 장군 별세…향년 100세
  • "서울시 차원 5일장 반대" 청와대 청원 30만 넘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