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강제 추행·특수 협박’ 이서원, 입건 후 `뮤뱅` MC 봤나...‘충격’

기사입력 2018-05-16 2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배우 이서원이 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검찰에 송치돼 충격을 주고 있다.
이서원은 지난달 동료 여성 연예인을 성추행하고 흉기를 이용해 협박한 혐의(강제 추행 및 특수 협박)으로 검찰 조사를 받고 있다.
이서원은 지난 달 함께 술을 마시던 여성 연예인 A씨에게 신체 접촉을 시도하다 거부당했다. 이후에도 이서원이 신체 접촉을 시도하자 A씨가 남자친구에게 전화를 걸었고, 이에 화가 난 이

서원이 흉기로 A씨를 협박한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소식이 알려지자 네티즌들은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특히 이서원은 2016년부터 현재까지 KBS2 음악프로그램 ‘뮤직뱅크’ MC를 맡고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이서원이 경찰에 입건된 뒤에도 ‘뮤직뱅크’ MC를 본 것이 아니냐며 충격적이라는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박원순 서울시장, 북악산 숙정문 인근에서 숨진 채 발견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미국 하루 확진 6만여 명 '사상 최대'…"트럼프 유세서 급증"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