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하지원,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 아트 컬래버 참여…`나비 백자` 출품

기사입력 2018-05-17 08: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배우 하지원이 모스크바 한류 박람회에 ‘아트 컬래버레이션’ 작가로 깜짝 참여, 현지에서의 화제를 폭발시켰다.
하지원이 지난 14일과 15일,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린 2018 모스크바 한류박람회에 직접 그린 백자 작품을 출품해 높은 관심을 얻었다. 2018 모스크바 한류박람회의 홍보대사로 선정된 하지원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로부터 아트 컬래버레이션 제안을 받아 아트 작업에 참여, 본인의 손으로 색과 향을 덧입힌 백자 작품을 러시아 현지에 전시하게 됐다.
하지원이 출품한 작품은 섬세한 나비 무늬가 깃들어진 백자로, 다양한 캐릭터를 연기하는 데 영감을 주는 음악과 향기를 주제로 배우의 감성을 담아 작품을 완성했다. ‘음악’과 관련해 하지원은 러시아 모스크바에서 열리게 된 이번 박람회 개최의 의미를 이어받아, 평소 좋아하던 차이코프스키의 음악 중 ‘현을 위한 세레나데’ op.48번을 선곡했다. 나아가 해당 음악에서 영감을 받은 ‘향’을 한국 백자에 향초로 블렌딩해 담아냈다. 마지막으로 백자에 형형색색의 나비들을 손수 그려, 특별한 감성이 살아있는 작품을 완성했다.
현지에서 진행된 전시 작품 소개에서 하지원은 “’현을 위한 세레나데’가 총 4악장으로 구성되어 있는데, 유쾌하고 아름다운 음악이 마치 나비들이 날아다니는 것과 같은 느낌을 받아 형형색색의 아름다운 나비들을 백자 위에 담았다”고 밝혔다.
배우 하지원에 대한 현지 관심과 섬세함이 돋보이는 작품의 완성도 덕분에, 전시 내내 ‘나비 백자’ 작품이 큰 인기를 모으며 화제를 만발시켰다.
하지원의 아트 컬래버레이션 작업 과정이 담긴 사진을 함께 공개한 소속사 해

와달엔터테인먼트 측은 “러시아 내 하지원의 인기와 인지도가 상당해, 배우 본인과 스태프 모두 깜짝 놀랄 정도였다”며 “첫 아트 컬래버레이션 작업을 위해 열과 성을 다한 보람을 온전히 느끼게 해준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하지원은 tvN ‘갈릴레오: 깨어난 우주’를 통해 첫 고정 예능 출연을 앞두고 있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왜 박원순 사건 침묵하느냐" 비판에…임은정·서지현 답했다
  • "성폭행 목숨으로 증명했다"…숨진 임실군 공무원 유족 호소
  • "전 세계 코로나19 혈장치료제 임상시험 4달 새 40배 증가"
  • 박원순 전 비서실장 "1시39분 마지막 통화…고소 보고 모른다"
  • 홍준표, 진중권에 "X개 특징, 시도 때도 없이 짖어"
  • 고유정, 가슴주머니에 머리빗 꽂고 담담…항소심도 '무기징역'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