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횡령·사기 혐의’ 왕진진, 낸시랭과 5차 공판 출석...‘증인 신청’

기사입력 2018-05-17 14: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횡령 및 사기 혐의로 기소된 팝 아티스트 낸시랭의 남편 왕진진(전준주)이 혐의를 계속해서 부인했다.
왕진진은 17일 오전 서울 중앙지방법원 형사8단독 심리로 진행된 횡령·사기 혐의에 대한 5차 공판에 낸시랭과 함께 모습을 드러냈다. 당초 이날 공판은 지난 4월 19일 열릴 예정이었으나, 변호사를 교체한 왕진진 측의 요청으로 미뤄졌다.
이날 왕진진 측은 혐의 인정 여부를 번복한 입장을 고수했다. 또 왕진진 측은 횡령, 사기 사건과 관련된 두 사람을 증인으로 채택해달라고 재판

부에 신청했고,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였다.
왕진진은 지난해 문 모 교수에게 10억 원 대 중국 도자기를 넘기겠다며 1억 원을 챙긴 혐의와 A씨 소유의 외제차량을 가져간 뒤 이를 담보로 5000만원을 받아 챙기고 외제차도 돌려주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횡령 및 사기 혐의로 기소된 왕진진의 6차 공판은 내달 26일 열릴 예정이다.
trdk0114@mk.co.kr

화제 뉴스
  • 경찰에 박원순 서울시장 실종 신고 접수돼…공관 주변 수색 중
  • [단독] ABC주스에 사과가 없다고?…소비자 분통
  • [단독] "너는 거지야"…아파트 관리실서 침 뱉고 폭언에 폭행까지
  • 마라톤 대회 덮친 음주 차량…참가자 3명 참변
  • 대검 "중앙지검이 자체 수사"…추미애 "국민의 뜻 부합"
  • 6·17 대책 후 더 올랐다…고삐 풀린 서울 아파트값 3주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