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상윤 “이성경과 평균 180cm 커플…9살 나이차 극복할 수 있을 듯”

기사입력 2018-05-17 14: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어바웃 타임’ 이성경, 이상윤 사진=MK스포츠 DB
↑ ‘어바웃 타임’ 이성경, 이상윤 사진=MK스포츠 DB
[MBN스타 신미래 기자] ‘어바웃 타임’ 이상윤이 이성경과의 나이차를 언급하다 울컥했다.

17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tvN 새 월화드라마 ‘멈추고 싶은 순간 어바웃타임’(이하 ‘어바웃타임’)의 제작발표회가 열린 가운데 김형식 감독, 이상윤, 이성경, 임세미, 한승연, 김로운이 참석했다.

이날 이상윤은 상대 배우 이성경과의 나이차에 대해 “9살이면 나이차가 많이 나지 않는 게 아닌가?”라며 울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물론 적은 나이차는 아니다”면서 “감독님과 이야기 했을 때 이성경 씨가 캐스팅 되어 있었다. 감독님이 시청자 입장에서 생각했을 때 두 사람이 키도 커서 둘이 작품을 하는 것에 궁금증이 생길 것 같다고 하더라. 그것이 이 작품을 선택하는 계기 중 하나였다”고 말했다.

이상윤은 “비슷한 신장이 나이차를 극복할 수 있을 것 같다. 평균 180cm 커플이다”면서 “이성경 씨가 러블리한 매력이 있다 보니 제가 비주얼으로 밀리면 안 돼 피부과도 다니고, 살도 빼고, 옷 스타일도 신경 쓰고 있다. 매력적인 남성으로 보

이기 위해 노력중이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어바웃 타임’은 수명 시계를 보는 능력을 지닌 여자 최미카엘라와 악연인지 인연인지 모를 운명에 엮인 남자 이도하(이상윤 분)가 만나 사랑만이 구현할 수 있는 마법 같은 순간을 담아낸 운명구원 로맨스다. 오는 21일 첫 방송된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 조문 논란에 '제2 탈당 사태' 우려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