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박유천 前 연인 황하나, 사이버 명예훼손 혐의로 피소 "악성댓글 사주"

기사입력 2018-05-23 11:0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그룹 JYJ 박유천의 전 여자 친구 황하나 씨가 사이버 명예훼손과 방조 및 교사죄 혐의로 고소당했다.
23일 서울 서초경찰서 관계자는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에 “황하나 씨와 관련해 사이버 명예훼손으로 고소장이 접수된 것은 맞다”면서도 “자세한 사항을 알려드릴 수 없다”고 말했다.
이날 한 매체는 황하나 씨가 20대 여성 이모 씨에게 사이버 명예훼손과 방조 및 교사죄 혐의로 지난 21일 피소

됐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 씨는 고소장과 함께 황하나 씨가 평소 자신의 지인을 동원해 본인이 싫어하는 사람들에게 악성 댓글을 달도록 사주해온 자료 등을 제출했다.
경찰은 향후 피고소인 황하나 씨와 고소인을 불러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남양유업 창업주의 외손녀인 황하나 씨는 지난 15일 박유천과 결별을 인정했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