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집사부일체’ 역대 사부 재등장...멤버들 다시 찾은 이유는?

기사입력 2018-05-25 16: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다겸 기자]
‘집사부일체’ 열 번째 사부의 힌트를 주기 위해 역대 출연했던 사부가 깜짝 등장한다.
오는 27일 방송되는 SBS ‘집사부일체’에서는 역대 사부가 재등장한다. 이날 이승기, 이상윤, 양세형, 육성재가 열 번째 사부를 만나러 가기 위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제작진은 '사부 힌트'로 사부의 지인과 통화할 기회를 제공했다.
수화기 너머로 익숙한 목소리가 들려오자 이승기는 “실례지만 누구신지 여쭤 봐도 되냐”라고 물었다. 이에 전화 힌트를 주던 지인은 특유의 말투로 자신을 소개했고, 멤버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통화를 하던 지인의 정체는 바로 역대 사부 중 한 사람이었던 것.
한창 통화 중이던 그 때, 뒤편에서 인기척이 느껴졌고 뒤를 돌아 본 멤버들은 두 눈을 의심했다. 바로 통화를 하던 역대 사부가 바로 눈앞에 등장했기 때문. 역대 사부를 발견한 멤버들은 한달음에 달려갔고, 역대 사부 역시 멤버들을 따뜻하게 안아주는 모습으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역대 사부가 멤버들을 찾아온 이유는 열 번째 사부에 대한 힌트를 제공하기 위해서였다. 또한 역대 사부는 “그 동안 보고 싶었다”라고 말했고, 이에 멤버들은 “저희도 너무 보고 싶었다”며 진심 어린 마음을 전했다.
한편 역대 사부는 찰나의 말실수로 열 번째 사부의 정체에 대한 강력한(?) 힌트를 멤버들에게 발설하고 말

았다. 역대 사부는 “아니 이거 (힌트)아니다. 못들은 걸로 하자”라며 당황한 기색을 보였지만, 멤버들은 “이미 들었는데 어떻게 하냐”며 웃음을 터뜨렸고 이후로도 계속되는 역대 사부의 말실수에 모두 진땀을 뺐다는 후문.
멤버들을 다시 찾아온 역대 사부의 정체는 27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 공개된다.
trdk0114@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여당 지도부와 200분 만찬…주호영에 "수고했다" 포옹
  • 박희영 용산구청장 징계절차 시작…당 윤리위 "품위유지 위반 묻겠다"
  • '수능 전국 2등' 아들 사망 군 부실 수사 의혹...재정 신청 기각
  • 인천 빌라서 10대 형제 숨진 채 발견...부모는 뇌사
  • 총파업 사흘째 물류 '뚝'…화물연대-국토부 28일 첫 교섭
  • "우리는 왜 못 이기나"...중국 축구 팬의 절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