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폴킴, OST 에이전시 `갑질` 폭로 "거절했더니 협박"

기사입력 2018-07-05 09: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박세연 기자]
가수 폴킴이 업계 에이전시의 '갑질'을 폭로했다.
폴킴은 지난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자신이 겪은 모 에이전시의 갑질을 폭로했다.
폴킴은 "7월 안에 녹음을 마쳐야 하는 OST 제의가 들어왔다. 도저히 시간이 나지 않아 거절했더니 에이전시 대표라는 사람이 전화로 협박했다"면서 "단순 갑질이 아닌 한 사람의 목숨과 같은 커리어를 두고 협박했다는 게 믿기지 않는다"고 썼다.
폴킴은 이어 "얼마나 자주 이런 일을 해 왔는지 생각해 보면 내가 그리고 우리 회사가 힘을 길러야겠다는 생각을 한다"면서 "본인만이 누구인지 알겠지만 앞으로 조심하고 살길 바란다"고 경고했다.
폴킴은 "회사도 주변에서도 감정적으로 글을 올리는 게 좋지 않다고 말한다"면서도 "나처럼 내 이야기를 들어주는 분들이

많은 사람도 숨겨야 한다면, 더 힘없고 약자인 사람들은 얼마나 더 억울하게 살아야 하는지. 나는 그렇게는 못 산다. 억울하다"라고 털어놨다.
폴킴은 2014년 '커피 한 잔 할래요'로 데뷔, '모든 날, 모든 순간', '비', '길' 등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psyon@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뒤늦은 소방서장 지휘권 행사…'골든타임 허비' 집중 수사
  • 내일은 철도도 멈춘다…대체인력 4천6백 명 긴급투입
  • 이별통보한 연인 19층서 밀어 살해한 30대…2심서도 징역 25년
  • [카타르] 벤투 "김민재, 포르투갈전 출전 불확실…내일까지 상황 봐야"
  • 이사해 새집 꾸미다 쓰러진 50대 남성…7명에 새 삶 주고 떠나
  • 해운대서 70대 대리기사가 몰던 차량…택시·구조물 들이받고 전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