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윤문식 “폐암3기→1기 진단, 수술 후 진통제 먹고 연극 출연”

기사입력 2018-07-06 0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윤문식 폐암 수술 후 진통제 먹고 연극 출연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 윤문식 폐암 수술 후 진통제 먹고 연극 출연 사진=KBS1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윤문식이 폐암3기 진단 받고 수술한 가운데 현 건강에 대해 밝혔다.

6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서는 '인생 뭐 있어?'를 주제로 공감토크 코너가 펼쳐졌다.

이날 윤문식은 “지난 몇 개월 동안 희노애락의 끝을 다 갔다 왔다”라며 “우연히 병원에 갔는데 폐암이라고 하더라. 암 중에서 가장 많이 죽는 게 폐암이라고 들어서 물어봤더니 의사가 현재 3기라고 했다”라며 폐암 3기 진단을 받았던 당시를 회상했다.

윤문식은 “함께 듣던 내 아내가 굉장히 벙 찌더라. 얼마나 살 수 있냐고 물었더니 수술을 하면 1년 살 수 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다행이도 아내의 부탁에 다른 병원 가서 검사를 다시 했고, 폐암 3기가 아닌 1기 진단을 받게 됐다.

윤문식은 “결국 공연을

하고 수술을 했다. 그런데 수술한 지 20일 만에 곧 공연이 있다고 연락이 왔다. 진통제를 먹고 연극 공연에 올랐다”라면서 “그 공연이 끝나고 박수를 받는데, 이제 여한이 없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며 프로 정신을 선보였다.

더불어 그는 “현재 모두 회복했다”라며 현재 호전된 건강 상태에 대해 밝혔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장쩌민 중국 전 국가주석 백혈병으로 타계…향년 96세
  • [속보] '한국의 탈춤'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한국 22번째
  • 태영호 "4성 장군, 김정은 딸에 폴더인사…김일성 때도 안 그랬다"
  • 특수본 "이태원 참사 당일 119신고자 2명 사망 확인"
  • [카타르] 손흥민은 벤투 손을 뿌리치지 않았다?…실시간 영상 확인해보니
  • 관세청, '전신형 리얼돌' 수입 허용 검토…미성년·특정인 형상 금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