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블랙핑크, 7월 가수 브랜드평판 1위…BTS 2위·워너원 3위

기사입력 2018-07-28 09: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가수 브랜드평판 2018년 7월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블랙핑크 2위 방탄소년단 3위 워너원 순으로 분석됐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6월 26일부터 7월 27일까지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9901만 2960개를 소비자들의 브랜드 참여, 미디어, 소통, 커뮤니티 분석했다. 지난 4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억 393만 9104개보다 4.74% 줄어들었다.
가수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블랙핑크, 방탄소년단, 워너원, 트와이스, 마마무, 모모랜드, 엑소, 레드벨벳, 세븐틴, 볼빨간사춘기, 여자친구, 비투비, 샤이니, 빅뱅, 아이유, 위너, 뉴이스트W, (여자)아이들, 오마이걸, 박효신, 인피니트, AOA, 다비치, 에픽하이, 아이콘, 청하, 숀, 윤종신, 펜타곤, 멜로망스 순으로 분석됐다.
1위 블랙핑크(지수 제니 로제 리사) 브랜드는 참여지수 222만 9766 미디어지수 282만 6878 소통지수 359만 5378 커뮤니티지수 195만 8982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61만 1005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49만 13937보다 115.94%상승했다.
2위 방탄소년단 (RM 슈가 진 제이홉 지민 뷔 정국) 브랜드는 참여지수 225만 7227 미디어지수 236만 6695 소통지수 387만 6064 커뮤니티지수 210만 7040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1060만 7026로 분석되었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802만 3277보다 32.20% 하락했다.
3위 워너원(강다니엘 박지훈 이대휘 김재환 옹성우 박우진 라이관린 윤지성 황민현 배진영 하성운) 브랜드는 참여지수 52만 4815 미디어지수 176만 263 소통지수 323만 1011 커뮤니티지수 204만 1045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55만 7134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1205만 4871보다 37.31% 하락했다.
4위 트와이스(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 브랜드는 참여지수 140만 9505 미디어지수 271만 3937 소통지수 169만 9309 커뮤니티지수 148만 5343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730만 8095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794만 5940보다 8.03% 하락했다.
5위 마마무(솔라 문별 휘인 화사) 브랜드는 참여지수 81만 5516 미디어지수 206만 3578 소통지수 91만 4899 커뮤니티지수 158만 6254가 되면서 브랜드평판지수 538만 247로 분석됐다. 지난 4월 브랜드평판지수 209만 4684보다 156.85% 상승했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 구창환 소장은 “2018년 7월 가수 브랜드평판 분석결과, 블랙핑크 브랜드가 1위를 기록했다. 가수 브랜드 카테고리를 분석해보니 지난 4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1억 393만 9104개보다 4.74% 줄어들었다. 세부 분석을 보면 브랜드 참여 16.68% 하락, 브랜드 이슈 15.01% 상승, 브랜드 소통 11.75% 하락, 브랜드 확산 9.02% 하락했다”고 밝혔다.
이어 “2018년 7월 가수 브랜드평판 1위 블랙핑크 브랜드는 키워드 분석에서는 ‘예쁘다, 상쾌하다, 소중하다’가 높게 나타났고, 링크 분석은 ‘제니, 런닝맨, 빌보드’가 높게 나타났다. 워너원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비율 분석은 긍

정비율 81.33%로 분석됐다”고 말했다.
가수 브랜드평판지수는 소비자들에게 사랑받는 음원을 선보이고 있는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를 추출하고 소비자 행동분석을 하여 참여가치, 소통가치, 미디어가치, 커뮤니티가치로 분류하고 긍부정비율 분석과 평판분석 알고리즘을 통해 분석된 지표. 브랜드 평판분석을 통해 브랜드에 대해 누가, 어디서, 어떻게, 얼마나, 왜, 이야기하는지를 알아낼 수 있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청담동 술자리 의혹 제기' 더탐사, 한동훈 아파트 '침입'
  • 나경원 "당 대표 욕심 내고 싶은 생각 없다…필요하다면 출마"
  • 출근길에 6,800만 원 수표 주워 신고한 광주 자영업자 "빨리 찾아갔으면…"
  • "노예근성 싫어"…'경기장 청소 찬사'에 일본 내부는 다른 목소리
  • 영국 매체 "반정부 시위 동조 이란 선수들, 귀국 후 처형 가능성 있어"
  • ‘월드컵 미녀’로 뜨는 일본 여성 드러머…한국인 팔로워 급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