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같이 살래요’ 이상우 “내 피, 서연우에 독 될 것” 눈물

기사입력 2018-07-28 20:27 l 최종수정 2018-07-28 20:28

같이 살래요 이상우 눈물 사진=같이 살래요 캡처
↑ 같이 살래요 이상우 눈물 사진=같이 살래요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같이 살래요’에서 이상우가 서연우의 친부 사실을 알고 눈물을 흘렸다.

28일 오후 방송된 KB2 주말드라마 ‘같이 살래요’에서는 정은태(이상우 분)이 자신이 채은수(서연우 분)의 친부인 것을 알게 된 후 괴로워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정은태는 채은수의 친부 사실을 알고 자신의 헌혈로 인해 희귀병에 걸렸을까봐 불안해했다.

그는 “아무리 희귀병이라고 해도 걸릴 확률이 높아졌다.

그 병에 걸리면 손 쓸 새도 없이 은수가 죽을 수도 있다는 거다”라며 괴로워했다.

이에 박유하(한지혜 분)는 “은태씨 때문 아니다. 당신 때문 아니다”라며 다독였다.

그럼에도 정은태는 “아니다. 나 때문이다. 내 피가 은수한테 독이 될지도 모르는데 그럼 그 애는 내가 죽이는 거다”라며 눈물을 흘렸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