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철파엠’ 박성광 “’전참시’ 출연 이후? 뭐든 배려해야 할 것만 같아”

기사입력 2018-08-20 09:46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개그맨 박성광이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 출연 소감을 밝혔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의 ‘마음의 소리’ 코너에는 박성광이 게스트로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뽐냈다.
오프닝에서 DJ 김영철은 “’전참시’ 이후 박성광을 달리 봤다는 여론이 많다”고 운을 뗐다. 이어 “저는 박성광이 원래 그런 사람이라는 걸 알기 때문에 매니저에게도 그렇게 할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박성광은 “(방송 때문에)” 배려해야 할 것 같았다. 엘리베이터도 기다려야 할 것 같고”라고 소감을 밝혀 웃음을 안겼다.
박성광은 “아직 송이 매니저랑은 어색한 사이다. 오늘도 두 마디 했다”고 밝혔다. 이에 김영철은 매니저에게 마음의 소리를 보내자고 제안했다. 박성광은 “아침부터 뭔지 모르겠다. 다음부터는 너무 일찍 나오지 말고 시간에 맞춰

나와라. 함께 잘 해보자”고 말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한편 박성광은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 지난달 11일부터 출연, 초보 여성 매니저 임송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시청자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SBS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