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불청’ 송은이, 김광규 인맥 이서진과 깜짝 통화 “불타는 마음 갖고 오시라”

기사입력 2018-08-21 23:55 l 최종수정 2018-08-22 00:42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불타는 청춘’ 송은이가 김광규의 절친 이서진과 통화하며 심쿵했다.
21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김광규가 이서진과 깜짝 통화하며 남다른 인맥을 과시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광규가 3선 반장으로 뽑힌 가운데, 배우 이서진에게 전화가 걸려왔다. 이에 김광규가 “불청 촬영 중이다”라고 답하자 이서진은 달달한 목소리로 “이번에도 반장 됐냐?”고 안부를 물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김광규가 “반장은 송은이가…”라고 말한 뒤 “송은이가 바꿔 달래”라고 말해 이서진과 송은이가 통화를 하게 됐다. 송은이는 “공복 상태이고 잠도 안 깼다. 진짜 이서진 오빠 맞냐?”고 재차 물었다. 이에 이서진은 “광규 형한테 할 얘기가 있어서

전화했다”고 말했다. 이에 송은이는 “광규 오빠 혼자만의 절친이 아니군요”라고 김광규의 남다른 인맥을 인정했다.
한편 김광규가 “이서진이 송은이를 정말 좋아한다. 팬이다”라고 말하자 송은이는 이서진에게 “한 번 오시면 안 되냐. 불타는 마음을 갖고 방문해 달라”고 심쿵한 멘트를 날려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이서진도 “다음에 보자”고 통화를 마무리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