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현실남녀2’ 이특, 화이트톤 싱글 하우스 공개 “스트레스 해소법은 청소”

기사입력 2018-08-22 17: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슈퍼주니어 이특이 "청소할 때 스트레스가 풀린다"고 말했다.
24일 방송되는 MBN 남녀 현실 관찰 리얼리티쇼 '현실남녀2'에선 '스트레스남녀'를 주제로 8인 8색 현실남녀의 일상이 그려진다.
이번 방송에선 데뷔 14년차 아이돌 슈퍼주니어 리더 이특의 싱글하우스와 사생활이 첫 공개된다.
특히 '청소가 스트레스 해소법'이라는 특이한 남자 이특의 일상을 담아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청소 전 환기 여부 결정을 위해 미세먼지를 체크하는 습관부터 카펫 청소 시 결에 맞춰 꽃모양을 만들어주는 이특만의 카펫 청소 포인트까지 낱낱이 보여준다.
이특은 "쉬는 날은 항상 청소를 한다"면서 "나름의 스트레스가 많은데, 평소 술을 막 먹고 스트레스를 푸는 스타일도 아닌데다 클럽에 가서 논다거나 그런 스타일도 아니다. 그러다 보니 스트레스를 풀 수 있는 방법으로 생각한 게 바로 청소"라고 밝혔다. 이어 "깔끔해지는 모습에 쾌감을 느낀다. 그리고 심쿵이(이특의 반려견)가 뛰어다닐 곳이니까 더 깨끗하게 청소한다"며 무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실제로 이특의 하우스는 관리하기 어렵다는 화이트 톤의 집에 걸맞게 모든 곳이 깔끔히 정리돼 있었다. 이특은 밥을 먹자마자 바로바로 치우며 설거지 하는 '부지런한 프로혼살러'의 모습을 보였다. 이를 지켜보던 현실여자들은 "좋은 습관이다" "청소단계가 엄청 많다" "정말 깔끔하다" "엄청 깨끗하다" "정돈이 잘 되어져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또 스튜디오에서 "청소를 너무 좋아하니까 나

중에 청소업체를 해보는 건 어떠냐"고 제안하자, 이특은 "심각하게 고려 중이다. 제가 하면 하실래요?"라고 되물었다. 뒤이어 "주소 알려주시면, 제 청소용품들 들고 한번 찾아 가겠다"고 답해 현장에 폭소를 안겼다.
'현실남녀2' 3회는 24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정은 "불미스러운 일에 미안한 마음" 사과
  • 북 사과에도 남는 의문들 '월북 vs 실족'
  • 말다툼하던 지인에 흉기 휘두른 50대 남성…60대 남성 숨져
  • "걱정돼서"…길가 만취 여성 데려가 성폭행한 의사
  • 해외 언론, '김정은 사과' 긴급보도…"북 지도자 사과 극히 이례적"
  • 백신 접종일정 촉박…"신성약품이 계속 조달 맡는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