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 우정, 부럽다…장도연 "박나래에 전재산 빌려줄 수 있다"

기사입력 2018-08-23 15: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장도연이 절친 박나래를 향한 신뢰를 드러냈다.
23일 방송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게스트로 출연한 장도연은 “급전이 필요한 연인이 돈을 빌려달라고 한다. 얼마까지 가능하냐”는 질문을 받았다.
장도연은 이에 “적금까지 깰 건 아니다. 300만 원은 빌려줄 수 있다”고 답했다.
하지만 박명수가 “박나래라면 얼마 빌려줄 수 있냐”고 묻자 그는 “박나래

라면 다 빌려줄 수 있다"고 답해 주변을 놀라게 했다.
이어 "박나래가 빌려달라고 할 정도면 정말 급한거다. 그리고 박나래는 그 돈을 갚을 수 있는 여력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박명수가 “박나래가 아닌 허경환은 빌려줄꺼냐”고 되묻자 장도연은 “허경환의 닭 사업이 잘 되는 걸로 알고 있다. 가능하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kiki2022@mk.co.kr


화제 뉴스
  • 2차 재난지원금 누가 어떻게 받나…오늘부터 안내문자
  • 문대통령 "한반도 종전선언, 세계질서 변화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
  • 트럼프, 유엔 연설서 북한 언급 첫 '패스'…무언의 메시지는?
  • 뉴욕증시, 코로나19 우려에도 기술주 강세…다우 0.52% 상승 마감
  • [단독] "내가 죽였다"…아내 살해한 남성, 아버지 산소에서 자수
  • 독감 무료 예방 접종 중단…시민들은 '불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