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나한일 딸` 나혜진 "父 원망한 적 없어…정은숙과 재혼 흔쾌히 인정"

기사입력 2018-09-21 07:3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나한일과 전처 유혜영의 딸 나혜진이 속마음을 고백했다.
2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는 나한일이 출연했다. 이날 나한일은 딸 나혜진을 '보물'이라고 소개하며 데이트를 즐겼다.
나혜진은 이혼한 전 아내 유혜영과 사이에서 얻은 딸로, 아빠를 따라 배우로 활동하기도 했다. 현재 나혜진은 바리스타의 매력에 푹 빠져 있다고. 두 사람은 나한일의 재혼 후 따로 살고 있지만 일주일마다 꼭 만나 데이트를 즐긴다.
나혜진은 "아빠가 없어 배운 것들이 많다. 지금까지 아빠를 원망한 적이 없다"고 밝혔다. 나한일은 자신의 오랜 수감 생활에도 비뚤어지지 않고 바르게 잘 자라준 딸을 향한 애정과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어 나혜진은 "아빠의 재혼을 흔쾌히 인정했다. 그건 아빠의 선택이기 때문에제가 어떻게 말할 수 있는 부분은 아니라고 생각한다"면서 "아빠의 인생은 아빠의 인생

인 거고, 나의 인생은 또 나의 인생인 거고 그것을 아빠가 죄책감 가질 필요가 없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나한일은 1989년 드라마 ‘무풍지대’로 데뷔 4년 만에 일약 스타덤에 오른 그는 상대 배우였던 유혜영과 결혼했다. 나한일은 유혜영과 재혼, 그리고 또 다시 이혼의 아픔을 겪었다. 이후 옥중에서 정은숙과 재회, 재혼했다.
shinye@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