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라랜드` 그레이스 리 "필리핀 마닐라서 연매출 30억 요식업 CEO"

기사입력 2018-09-23 08:47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라라랜드' 그레이스 리가 필리핀에서 요식업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된 TV조선 ‘라라랜드’에서는 필리핀 마닐라에서 생활하는 그레이스 리의 일상이 그려졌다.
그레이스 리는 필리핀에서 방송인으로도 활동 중이지만 요식업 CEO이기도 하다. 그레이스 리는

"치킨과 분식을 판매하고 있다. 2년까지만 8개를 오픈하고 3년째 됐을 때 20개를 오픈하자고 했는데 감사하게도 이번에 12개를 오픈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레이스 리는 연매출 30억을 올리고 있다고.
그레이스 리의 가게 직원들은 그레이스 리에 대해 “근사하고 마음씨도 착하다“, ”저희 의견에 귀 기울이는 분이다“고 칭찬했다.
shinye@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