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귀염뽀짝 베비유~’…아이유, 떡잎부터 남달랐다

기사입력 2018-10-05 11: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가수 아이유가 귀여운 꼬꼬마 시절 사진을 공개해 팬들의 심장을 저격했다.
5일 아이유는 “무대 체질”, “이수일과 심순애 무대 오르기 전”이라는 짧은 멘트들과 함께 사진을 게재 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이유의 어린 시절 모습이 담겨있다. 하얀 한복을 입은 어린 시절 아이유는 공연을 앞두고 긴장이 역력한 모습. 똘망똘망한 어린 아이유의 눈망울이 사랑스럽다. 또 다른 사진 속 아이유는 녹색 두건을 쓴 채 열심히 공연 중인 모습. 야무지게 율동 중인 어린 아이유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뽀얀 피부와 동그란 눈매, 올망졸망한 입술까지 지금과 똑같은 귀여운 미모가 눈길을 끈다.
이를 본 팬들은 “헐 너무 귀엽다. 베비유도 완전 귀염뽀짝이네요”, “아니 어떻게 저렇게 똑같이 컸지? 어렸을 때도 무대에서 가장 빛났네”, “아이유 정말 너무 귀엽다. 심지어 지금이랑 너무 똑같아서 더 귀엽다”, “완전 아기천사였네. 춤추는 모습도 앙증맞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한편 올해로 데뷔 10주년을

맞은 아이유는 오는 10일 10주년 기념 디지털 싱글 ‘삐삐’를 발매한다. 이와 함께 10월 말부터 오는 12월까지 국내 및 아시아 국가 7개 도시에서 ‘2018 아이유 10주년 투어 콘서트-이 지금’ 무대를 열고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아이유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임순영 젠더특보 "실수하신 일 있나" 묻자 박원순 "무슨 말인가"
  • 모더나,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서 전원 항체 형성
  • 코로나19 신규확진 39명…해외유입 28명·지역발생 11명
  • 홍남기 "주택 공급 확대 위해 그린벨트 해제 검토"
  • 서울 고시텔 화재…불탄 차량서 1명 숨진 채 발견
  • 심상정 '조문 거부' 사과 논란…홍준표 '채홍사' 거론에 비판 쇄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