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23rd BIFF] `뷰티풀 데이즈` 오광록 "이나영 프랑스 여배우 같아"

기사입력 2018-10-05 13:27 l 최종수정 2018-10-05 14:1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부산)=양소영 기자]
‘뷰티풀 데이즈’ 오광록이 동료 배우 이나영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5일 오후 부산시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제23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작 ‘뷰티풀 데이즈’의 오픈토크가 열렸다. 윤재호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나영 장동윤 오광록 이유준 서현우가 참석했다.
오광록은 “시나리오를 2년 전에 받고 캐스팅을 기다리고 있었다. 이나영 배우가 선택됐다고 했을 때 정말 기뻤다”고 말했다.
오광록은 과거 ‘우리들의 행복한 시간’에서 이나영과 호흡을 맞췄다. 그는 이나영에 대해 “프랑스 여배우를 보는 느낌이 있었다. 독특한 자기만의 세계성이 있어서 사랑했다. 이번에 이렇게

만나게 돼 무지갯빛 꿈을 이루게 됐다”고 밝혔다.
‘뷰티풀 데이즈’는 윤재호 감독의 첫 장편 영화이자, 배우 이나영이 6년 만에 스크린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았다. 아픈 과거를 지닌 채 한국에서 살아가는 여자와 14년 만에 그를 찾아 중국에서 온 아들, 그리고 마침내 밝혀지는 그의 숨겨진 진실에 관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skyb1842@mk.co.kr

화제 뉴스
  • 박원순 실종부터 시신 발견까지…시간대별 상황 정리
  • 경찰, 박원순 사망 사건 수사 착수…부검 여부 유족과 협의
  • 홍남기 부총리 "다주택자 종부세 중과세율 상향 조정"
  • 비극으로 끝난 '역사상 최장수 서울시장' 박원순의 3천180일
  • 정두언·노회찬·성완종…극단적 선택으로 생을 마감한 정치인들
  • 코로나보다 치사율 훨씬 높다…카자흐스탄서 원인불명 폐렴 확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