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마성의 기쁨` 송하윤, 3연속 흥행 `시청률의 여왕`

기사입력 2018-10-06 14: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송하윤이 새로운 시청률의 여왕으로 떠올랐다.
드라마 '내 딸, 금사월'과 '쌈, 마이웨이'에 이어 MBN '마성의 기쁨'까지 흥행에 성공하며 믿고 보는 배우로 등극한 것.
긴 무명시절이 있었던 송하윤은 '내 딸, 금사월' '쌈, 마이웨이'를 통해 인형 같은 비주얼과 탄탄한 연기력을 과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알렸다.
이를 발판 삼아 현재 인기리에 방영 중인 MBN, 드라맥스 수목드라마 '마성의 기쁨'에서 주인공 '주기쁨' 역을 맡으며 어엿한 주연 배우로 올라섰다.
송하윤은 아시아를 호령하던 한류스타에서 살인 누명을 쓰고 밑바닥으로 곤두박질 친 인물을 리얼하게 연기해 호평을 사고 있다. 이견 없는 연기력과 사랑스러운 매력은 시청률 견인의 주요 요소로 평가 받고 있다. 공마성 역 최진혁과 완벽한 남녀 주인공 케미로 몰입도를 높인다.
지난 3일 방송된 '마성의 기쁨' 9화는 닐슨코리아 유료방송가구 기준 전국 시청률 2.108%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이날 방송분에서 송하윤은 3년 전 하이난에서 최진혁(공마성 역)이 교통사고를 당했고, 이로 인해 기억에 이상이 생겼다는 사실을 알게 된 뒤 하염없이 눈물을 흘렸다. 빗속에서 서럽게 오열하는 장면은 '마성의 기쁨' 속 역대급 엔딩으로 회자되며 숱한 사람들의 마음을 울렸다.
송하윤의 열연은 오는 10월 31일 개봉하는 영화 '완벽한 타인'에서 또 한번 빛을 발할 것으로 기대된다.


밝고 귀여운 수의사 '세경'으로 분해, 레스토랑 사장 '준모' 역의 이서진과 함께 풋풋한 신혼부부 연기를 펼친다.
안방극장에서 연타석 홈런을 기록하며 승승장구 중인 송하윤이 충무로에서도 흥행 보증 수표로 떠오를지 기대가 모아진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 JYP엔터테인먼트[ⓒ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유명 야구인 아들 수억원대 사기혐의 '구속'…피해자는 극단적 선택
  • 윤석열, 추미애 수사지휘 거부할까…오늘 '최종 결단' 내릴 듯
  • 김태년 "6·17 후속 입법 빠르게 추진…다주택자·법인 종부세 강화하겠다"
  • 고 최숙현 선수 동료들 "주장 선수, 숙현 언니 정신병자라고 불러"
  • '웰컴 투 비디오' 손정우 미국 안 간다…법원, 송환 불허
  • "나 때리고 가" 구급차 막은 택시 처벌 청원 54만 돌파…살인죄 적용되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