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놀라운 토요일` 갓세븐 리더 JB, "외국인 멤버들 발음 교정 시키겠다"

기사입력 2018-10-06 19: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원태성 객원기자]
JB가 리더답게 멤버들에게 사과했다.
6일 밤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서는 갓세븐 멤버 JB와 마크가 게스트로 나왔다.
갓세븐이 나오자 붐은 "지난 번 갓세븐의 '하드캐리'에 멤버들이 고전했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JB는 방송을 보면서 무슨 생각을 했냐"고 물었다.
JB는 "앞으로 외국인

멤버들의 발음을 신경써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재치있게 말해 웃음을 줬다. JB는 신동엽과 다른 프로그램에서 마주쳤을 때 그의 진행능력에 감탄했다고 고백했다.
이에 JB와 같이 출연했던 문세윤은 "당시 신동엽이 진행을 유도리 있게 할 떄 계속해서 시계를 봤다"고 폭로했다. 신동엽은 당황하지 않고 "시간은 정말 중요하다"고 말해 웃음을줬디.

화제 뉴스
  • 빗속에 떠난 마지막 길…고향 창녕에서 영면
  • [아동학대] 80%가 가정서 발생…징계권 남용 심각
  • 백선엽 장군 빗속 추모 이어져…통합당 "대통령 조문해야"
  • 1차 사고 유발자도 '민식이법' 적용…"다툼 여지 있다"
  • 고 박원순 시장 고소 여성 "4년간 성폭력 이어져…법 보호받고 싶어"
  • 200mm 넘는 물 폭탄에…'사망·침수·산사태' 곳곳 상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