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샘 스미스, 9일 내한공연 앞두고 서울 여행…”홍대에서 타투까지”

기사입력 2018-10-08 11: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이우주 인턴기자]
영국 가수 샘 스미스가 내한 공연을 앞두고 서울 여행을 즐기는 모습이 포착됐다.
샘 스미스는 지난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홍대를 여행하는 모습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토리 속에는 홍대의 한 치킨집 광고 풍선 앞에서 포즈를 취하는 모습, 새로운 타투를 하고 있는 모습 등이 담겼다.
샘 스미스는 오는 9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첫 내한공연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23 샘 스미스’를 앞두고 여행을 즐기는 것으로 보인다. 흔한 일상 속 낯선 샘 스미스의 등장과, 겁에 질린 듯한 표정으로 타투를 받고 있는 샘 스미스의 표정이 웃음을 유발한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우와, 한국에서 즐거운 시간 보내시길”, “어제 홍대갔구나..난 오늘 가는데”, “내 친구 샘 스미스 봤다는데”, “내일 샘 스미스 보러 간다”, “한국에서 타투라니”, “샘 스미스 왔구나. 이제 진짜 콘서트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2014년 ‘인디 론니 아워(

In The Lonely Hour)’로 데뷔한 영국 가수 샘 스미스는 ‘아임 낫 디 온리원(I’m not the only one)’, '스테이 위드 미(Stay with me)' 등 노래로 국내 팬들 사이에서 ‘고막 남친’으로 불린다.
wjlee@mkinternet.com
사진|샘 스미스 SN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국인 폭행' 바이든 경호원 2명 美 송환…"마약복용 가능성"
  • 한동훈 조카 논문 “통째로 베낀 수준”…조카 "죄 입증 전까진 무죄"
  • 진중권 "조폭한테 좀 배워라"…'최강욱 수호' 민주당 비판
  • 머스크, 승무원에 성행위 요구하고 "말 사줄게"…테슬라 주가 폭락
  • 몽둥이로 아들 때려 죽인 어머니…"사찰 비리 폭로 막으려"
  • 사람 항문으로 들어오는 '뱀파이어 물고기'…"소변 보면 안 돼"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