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라스’ “좋은 사람” 이현, 방시혁 작명한 예명 “좋은 사람, 아직도 아쉬워 해”

기사입력 2018-10-24 23: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허은경 객원기자 ]
‘라디오스타’ 가수 이현이 소속사 대표 방시혁이 지어준 예명에 대해 언급했다.
24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는 노래 말고 왜 자꾸 딴 일을 하는지 궁금한 솔리드 김조한, 에이핑크 정은지, 이현, 노라조 조빈 네 명의 가수가 출연하는 '궁금한 가수이야기 Y' 특집으로 꾸며진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현은 소속사 대표인 방시혁이 지어준 예명을 듣고 반란을 일으켰다는 사연에 대해서 밝혔다. 그는 “좋은 사람이라고 하더라. 형수는 케이윌, 이현은 좋은 사람이었다”라며 “조금만 생각해 보겠다”며 거절 의사를 전했다고 했다.
이어 이현은 “그런데 회사 사람들이 모두 반대하는 걸 방시혁은 선택한다”고 전

했다. 이후 에이트의 ‘심장이 없어’, 이현의 ‘내 꺼 중에 최고’, 옴므의 ‘밥만 잘 먹더라’ 등이 모두 반대했지만 방시혁이 대박을 만든 곡들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이현은 “모두가 아니라고 하는 길을 가야 한다”는 방시혁의 경영 모토를 전했다. 이에 윤종신도 “많은 사람이 좋아하는 것보다 한 사람이라도 꽂히는 걸 선택하라”는 말로 공감을 표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 화성-12형 추정 미사일 '정상각도' 발사…괌까지 타격 가능
  • 일본 열도 5년 만에 통과…홋카이도 한때 대피령
  • 뇌물 받도 터널 부실시공에 눈감아…국토관리사무소 공무원 3명 구속
  • 검찰 '성남FC 의혹' 벌써 세번 째 압수수색…농협·현대백화점 등 7곳
  • ‘김밥 40줄' 주문하고 ‘노쇼'한 50대 남성…벌금 300만원 약식기소
  • "마약검사비 120만원, 내가 냈다"…경찰 체포 상황 전한 이상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