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MK이슈] ‘마성의 기쁨’ 오늘(25일) 마지막회…떠난 최진혁, 송하윤에게 돌아올까

기사입력 2018-10-25 09: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마성의 기쁨’ 마지막회가 오늘(25일) 방송된다. 떠난 최진혁은 눈물로 기다리는 과연 송하윤에게 돌아올까.
24일 방송된 드라맥스, MBN 수목드라마 ‘마성의 기쁨’ (극본 최지연 / 연출 김가람 / 제작 IHQ, 골든썸) 15회에서는 몸 상태의 심각성을 느끼며 주변 정리 후 떠난 공마성(최진혁 분)과 공마성이 여행 간 줄 알고 하염없이 기다리는 주기쁨(송하윤 분)의 모습이 방송돼 시청자들의 마음을 아프게 했다.
지난 방송(14회)에서 주기쁨 집 근처 담벼락에서 쓰러졌던 공마성이 병원에서 깨어났다. 공마성이 깨기 전, 그의 병실을 찾아온 공진양(전수경 분)은 윤 박사(김민상 분)에게 “이 애가 다 알아버렸어 기억을 할까? 다 잊었으면 좋겠는데”라며 “미각을 잃었던데. 적극적인 치료는 이제 중단하죠”라고 말해 시청자들의 분노를 자아냈다. 또, 그들은 공마성이 깨지 않았다고 생각했지만 사실 공마성은 깨어 있는 상태였고 다시 한 번 믿었던 사람들의 배신에 눈물이 차오른 공마성의 모습에 또 다시 분노케 했다.
양 비서(장인섭 분)에게 김범수(정수교 분)와 공진양의 대화가 담긴 녹음기를 전달받아 내용을 확인한 주기쁨. 모든 사실 알게 된 주기쁨은 다음 날 공마성을 찾아가 “사람이 눈 앞에서 죽어가고 있는데 나는 아무것도 모르고 노래나 부르고 있었어요!”라며 쌓였던 화를 뿜어냈다. 이에 공마성은 “미안해요”라며 주기쁨을 안아줬다.
그날 저녁 공마성은 주기쁨에게 전화 걸어 내일 데이트를 하자고 하며 하고 싶은 것이 있냐고 물었다. 이에 주기쁨은 하고 싶은 게 있다며 남산공원과 명동으로 공마성을 데리고 가 평범한 길거리 데이트를 즐겼다. 데이트가 끝난 저녁, 헤어지기 아쉬운 마음에 아무도 없는 주기쁨의 집에 들어간 공마성과 주기쁨. 묘한 분위기에 키스하려던 둘과 마침 집에 들어오는 주자랑(강윤제 분)과 주사랑(김지영 분)으로 인해 신발을 들고 다락방으로 숨었다. 하지만 주자랑이 공마성의 운동화 한 짝을 발견해 둘이 집에 있다는 걸 알게 됐고 급하게 자리를 피해주는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큰 웃음을 안겼다.
공진양은 성기준(이호원 분)이 만나는 여자가 이하임(이주연 분)이라는 사실을 알게 돼 자신의 사무실로 불렀다. 공진양은 이하임을 보며 “며느리 될 리 없다 싹퉁머리 없이 대들더니 너였니?”라고 입을 뗐다. 이에 이하임은 “죄송합니다. 예쁘게 봐주시면 안 될까요?”라고 애교스럽게 사과했다.
그러나 공진양은 이하임에게 반성의 의미로 무릎을 꿇으라고 하고 꽃뱀이냐고 물으며 톱스타 이하임에게 수치심을 안겼다. 울컥한 이하임은 “어머니도 저랑 같은 과 맞네요. 폭언에 갑질에 걸핏하면 무릎 꿇리고 나도 반성해야겠네. 저 기준씨랑 못 헤어져요. 어떡하실 건데요?”라고 대들었고 그 순간 성기준이 나타났다. 이하임은 성기준을 보자 “기준씨. 어머니 너무 무서워요”라며 우는 척하는 모습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또, 성기준은 울면서 헤어지자는 이하임에게 “내가 세상에서 젤 좋은게 뭔지 알아요? 기쁨!”이라고 얘기했고 이하임은 “여기서 왜 또 주기쁨 얘기가 나와!”라고 버럭 했다. 이에 성기준은 “주기쁨씨 말고 기쁨이요. 우울하고 슬픈 거 제일 싫어요. 죽을 것 같다고요. 신나고 재밌게 살고 싶은데 털이랑 헤어지면 매일 슬플 것 같아서 싫어요”라며 고백 아닌 고백을 하며 뭇 여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만들었다.
자신의 몸 상태가 더욱 심각해지고 있는다는 걸 깨달은 공마성은 맘 편히 떠날 수 있게 주기쁨에게 LA에 가서 할리우드 드라마 오디션을 보는 것을 추천했다. 이 사실을 모르는 주기쁨의 공마성의 응원에 힘입어 오디션을 보러 가게 됐다.
또, 공항으로 향하기 전 주기쁨은 공마성에게 줄 반찬과 산비장이를 챙겨 공마성의 집으로 향해 알콩달콩한 시간을 보냈고 택시를 타고 떠난 주기쁨을 보며 눈물을 흘리는 공마성의 모습이 방송돼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감정을 추스른 공마성은 성기준과 공진양, 윤 박사를 찾아갔다. 성기준에게는 여행을 떠난다며 힐링마을을 부탁했고 공진양에게는 여행 후 어릴 때 살던 볼티모어에서 지낼 거라고 얘기하며 성기준이 눈치 못 채게 잘 부탁한다고 얘기했다. 또, 윤 박사에게는 자신이 연구한 자료를 건네며 힐링마을 완성해 달라고 부탁했다.
A에서 오디션을 보고 돌아온 주기쁨은 공항으로 마중 나온 스타엔터 식구들에게 공마성의 안부를 물었다. 이에 분위기는 갑자기 싸해지고 공마성이 여행을 떠났다는 소식을 듣게 됐다. 그리고 한참이 지나도 돌아오지 않는 공마성에 생각에 잠겨 밥도 제대로 먹지 못했다. 이런 주기쁨이 걱정된 아빠 주만식(오광록 분)이 주기쁨이 좋아하는 닭볶음탕을 만들어 밥을 먹이려고 하는 중 성기준이 찾아왔다. 성기준과 공마성에 대해 얘기하던 사이, 주기쁨이 물 공포증이 생긴 날의 사진을 찾은 주만식. 주기쁨은 그 사진을 보며 어린 시절 자신을 구해준 사람에 대해 얘기했고 사진을 유심히 보던 성기준은 그 사진에 찍힌 남자 아이들이 자신과 공마성이라고 얘기하며 이 셋의 오랜 인연이 밝혀졌다.
한편, 공마성은 하이난을 찾아가 주기쁨과 행복했던 추억들을 회상하게 됐다. 폭풍오열하며 편지를 쓰는 모습이 방송돼 시청자들의 마음을 더욱 아프게 했다.
방송 말미 주기쁨이 어린 시절 공마성과 성기준이 함께 찍힌 사진을 보며 공마성과의 행복한 추억을 회상하다 잠들었고 그런 주기쁨의 방 창문을 두드리는 실루엣이 방송돼 그게 완치하고 돌아온 공마성일지를 기대케 했다.

‘마성의 기쁨’은 신데렐라 기억장애를 앓는 남자 남자 공마성과 누명을 쓰고 나락으로 떨어진 톱스타 주기쁨의 황당하지만 설레고, 낯설지만 아름다운 사랑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마성의 기쁨’ 마지막 회는 오늘(25일) 오후 11시, 드라맥스와 MBN에서 동시 방송된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국방부 병영생활관 예산 대통령실 이전에 사용...국방부 "장병시설 영향 없어"
  • 우크라이나 요충지 탈환에 '뿔난' 푸틴···NYT "핵 사용 위기 커져"
  • 대통령실, 순방 성과 강조..."IRA 창의적 해법 협의 진행 중"
  • "저녁밥 거부했다고" 딸 청소기로 때린 친모 집행유예
  • 김건희 박사논문 5인 서명 '동일인' 추정···교육부 "하자 없다"
  • 이양희 부친 언급한 이준석 "사사오입 개헌, 최근과 데자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