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해투4` 구구단 세정 "강다니엘 롤모델? 부끄럽고 감사해"

기사입력 2018-10-25 09: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양소영 기자]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스페셜 MC 구구단 세정이 자신을 롤모델로 꼽은 워너원 강다니엘에게 화답했다.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의 25일 방송은 ‘완벽한 타인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구구단 세정과 함께 유해진-이서진-조진웅이 출연해 재치 넘치는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해투4’의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세정이 ‘강다니엘의 롤모델’이라는 것이 공개돼 귀를 쫑긋하게 만들었다. 한 방송에서 강다니엘이 “갓세정처럼 갓다니엘이 되고 싶었다”며 롤모델로 삼은 이유를 ‘밝은 에너지’라고 밝힌 것. 세정은 “부끄러웠다. 저도 같이 배워 가는 입장인데 롤모델로 삼아 주셔서 감사했다”고 강다니엘에게 화답해 현장을 훈훈하게 덥혔다.
그런가 하면 3MC들도 각자의 롤모델을 고백해 이목을 끌었다. 특히 1인자 유재석의 롤모델에 관심이 집중되자, 유재석은 “내년엔 내가 나를 이겨 봐야지”라며 자기 자신을 롤모델로 꼽아 웃음을 폭발시켰다. 이어 조세호 또한 뜻밖의 인물을 롤모델로 삼고 있다고 밝혀 현장을 웃음으로 발칵 뒤집었다는 후문

이어서 궁금증이 증폭된다.
이날 스페셜 MC 세정은 탁월한 진행 능력으로 3MC들과 찰떡 같은 호흡을 선보였다는 후문이다. 조세호도 “세 분(유재석-전현무-세정)의 그림이 너무 좋다”며 씁쓸한 웃음을 지었다고 해 스페셜 MC 세정의 활약상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해피투게더4’는 오늘(25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skyb1842@mk.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불이 난 현대아울렛 최근 영상 보니…주차장에 종이박스 가득 쌓여 있었다
  • 경찰, '광주 실종 여중생' 대전서 데리고 있던 20대 남성 입건
  • 만취 여성 모텔 데려가 직장 동료 불러 함께 성폭행한 20대
  • 흉기 들고 편의점서 통조림 훔친 40대 남성 경찰 입건
  • 윤 대통령 옆에 있던 박진 "비속어 들은 바 없다…소음 커"
  • 폭우 속 반지하서 이웃 할아버지 구한 중학생 '모범구민' 표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