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미우새` 배정남, 이태리 장인도 울고갈 `상남자의 바느질 솜씨`

기사입력 2018-10-27 11:5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성정은 기자]
상남자면서 따뜻한 반전 매력을 뽐내 화제를 모은 ‘배정남’이 28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뜻밖의 취미를 공개한다.
이 날 패셔니스타로 알려진 배정남이 초저가에 사 온 구제 옷들을 리폼하는 모습이 그려진다. 그는 수선을 맡기는 게 아닌 손수 일일이 한땀한땀 손바느질을 해 관심을 모았다. 뿐만 아니라 매듭 하나 짓는데도 남다른 손놀림을 선보이는 등 ‘바느질 고수’의 기운을 풍겨 놀라움을 자아냈다.
배정남은 바늘에 손가락을 찔려 아파하면서도 꿋꿋하게 몇 시간 동안이나 바느질에 집중했다. 특히, 단 돈 5천 원에 사온 여성용 원피스를 마치 명품 브랜드 옷처럼 완전 탈바꿈 시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를 본 어머니들은 마냥 상남자인 줄만 알았던 정남의 섬세한 손재주에 “세상에 한 벌 밖에 없는

옷이다”, “바느질 하는 사람이 머리가 좋아” 등 연신 감탄과 칭찬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미우새’ 최초로 등장한 바느질 하는 아들, ‘배정남’의 숨은 바느질 실력은 오는 28일 일요일 밤 9시 5분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sje@mkinternet.com
사진제공|SBS[ⓒ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김어준 재반박 "누군가 왜곡된 정보 줬다"…거듭 '음모론'
  • 쿠팡 물류센터발 감염 확산에 소비자들 불안
  • 진중권, 김어준에게 "마약탐지견 해라"…왜?
  • '여자친구 구한다' 20대 남성, 9살·10살 여자 아이를…
  • 스쿨존사고 고의성 논란 '일파만파'…다른 영상에
  • 브라질 확진 40만명 육박…사망 2만4천여명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