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여행’과 ‘음악’의 만남…‘동네앨범’ 오늘(28일) 첫방송

기사입력 2018-10-28 09:4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TV CHOSUN 예능 프로그램 ‘동네앨범’이 첫 여정을 공개한다.
오늘(28일) 저녁 7시 50분 첫 방송되는 TV CHOSUN ‘동네앨범’은 7인의 아티스트가 동네 곳곳을 다니며, 그 동네만의 컴필레이션 앨범을 만드는 음악 여행기를 담은 프로그램.
‘동네앨범’은 첫 여행으로 동해 해안선을 따라 아름다운 해변이 즐비해있는 강원도 삼척으로 떠났다.
첫 번째 에피소드에서 더원, 유회승, 김종민은 삼척의 호박 막걸리 집을 찾아가게 되고, 그곳에서 만난 할머니와 즐거운 추억을 나누며 행복한 시간을 보냈다. 이어 박재정, 싱어송라이터 퍼센트, 래퍼 그리는 삼척의 조그마한 마을에 있는 유명한 빵집을 찾아가지만 인기가 많아 가게의 문을 일찍 닫은 상황이 펼쳐진다.
‘동네앨범’에는 18년 만에 리얼리티 예능에 도전하는 대한민국 대표 실력파 보컬리스트 더원을 중심으로, 가수 활동과 예능 활동을 넘나드는 만능 엔터테이너 김종민, 파워풀한 가창력을 갖춘 대세 아이돌 밴드 엔플라잉의 보컬 유회승이 출연한다.
이밖에도 ‘국민 아들 동현이’에서 노래까지 가능한 만능 래퍼로 성장한 그리, ‘슈퍼스타K’ 시리즈 최연소 우승자에서 명품 감성 발라더로 거듭난 박재정, 뛰어난 기타실력을 가진 미스틱의 루키 싱어송라이터 퍼센트까지 참여했다.
특히 ‘예능 만렙자’ 김종민은 ‘동네앨범’을 통해 음악 예능에 첫도전하는 남다른 포부를 밝혔다. 국수 먹방과 함께 “노래하는 프로그램이라고 해서 도전하는 거다. 안 웃길 거다”라며 굳센(?) 의지를 보였다고.
더원 역시 리얼리티 예능이 무려 18년 만이라고 털어놨다. 마이크도 차지 않고 오자마자 종민의 만두를 나눠먹기부터 시작, 무척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줬다는데. 첫 만남부터 개성만점인 출연자들의 모습에, 여행에서는 어떤 일들이 벌어질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기에 멤버들이 출발 전날 밤 촬영한 셀프 카메라도 함께 공개된다고 전해져 더욱 관심을 받고 있다.
한편 특별한 앨범을 만들기 위해 뭉친 7人7色 뮤지션들이 어떤 음악 여행을 보여줄지, 오는 28일 일요일 저녁 7시 50분 TV CHOSUN ‘동네앨범’에서 확인할 수 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 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34명 접촉
  • 불 켜진 윤미향 사무실…이번주 검찰 소환될 듯
  • 트럼프"9월 G7 정상회의에 한국도 초청 희망"
  • 헌팅포차 등 고위험시설 운영자제…방역수칙 위반 땐 처벌
  • [단독] 3년 만에 영업장 폐쇄 무효 판결…업체는
  • 파라솔 사라진 해운대, '안전개장' 한다지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