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동치미’ 현영 “남편, 내 다리·무릎 보고 반해”

기사입력 2018-12-01 23: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동치미 현영 사진=MBN 동치미 캡처
↑ 동치미 현영 사진=MBN 동치미 캡처
[MBN스타 손진아 기자] ‘동치미’ 현영이 남편이 자신의 다리와 무릎을 보고 반했다고 밝혔다.

1일 오후 방송된 MBN ‘동치미’에서는 ‘우리 집에 꼰대가 산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현영은 “우리 신랑도 연애할 때 제 다리 보고 너무 예쁘다며 반했었다. 저는 특히 무릎이 참 예쁘다”라고 자랑했다.

이어 “그런데 결혼하고 나서 짧은 치마를 입었을 경우엔

‘들어가서 옷 갈아입고 와라’라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현영은 “무릎이 예쁘다고 했으면서 세상에 나갈 때 절대 무릎을 못 내놓게 한다”라고 설명했다.

이에 박수홍은 “그래서 무릎만 내놓는 바지를 그렇게 입는 거냐”라고 물었다. 그러자 현영은 “그래서 청바지에 다 구멍을 낸 것”이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화제 뉴스
  • 안양·군포 교회발 감염 비상…제주 단체여행 뒤 9명 확진
  • 머리카락 만지며 성적 농담…1·2심 무죄, 대법은?
  • [속보] 5월 수출 23.7% 감소…무역수지는 흑자 전환
  • "WTO 제소 가나"…일본 '수출규제 철회' 끝내 침묵
  • 여자화장실에 몰카 발견…경찰 수사 나서
  • 딸 순직하자…32년 만에 나타난 생모 1억 받아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