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찬열, 천재 프로그래머 변신…키맨 활약 예고

기사입력 2018-12-02 11: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찬열 사진=‘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방송 캡처
↑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찬열 사진=‘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엑소 찬열이 특급 존재감을 발휘했다.

찬열은 tvN 새 토일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서 천재 프로그래머 정세주 역을 맡아 연기를 펼치고 있다.

지난 1일 방송된 첫 화에서는 누군가에게 쫓기는 듯한 모습으로 공포에 질려 있던 정세주가 그라나다행 기차 안에서 의문의 권총 소리와 함께 흔적도 없이 사라지는 이야기가 그려져 시선을 사로잡았다.

특히 정세주는 자신이 만든 AR 게임을 차형석(박훈 분)이 100억을 준다고 했지만 팔지 않고, 유진우(현빈 분)와 거래하고 싶다고 전화를 걸어 보니따 호스텔에서 보자는 말을 전한 뒤 실종돼, 앞으로 어떻게 사건이 이어질지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또한 찬열은 극 초반 헝크러진 머리에 동그란 안경, 더듬거리는 말투로 등장, 시종일관 초조한 표정과 두려움 가득한 눈빛으로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해 드라마의 시작을 성공적으로 여는데 주요

한 역할을 해냈으며, 앞으로 극 전개의 키가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은 AR 게임을 다루는 신선한 소재의 서스펜스 로맨스 드라마로, 특별한 상상력으로 대중을 사로잡는 송재정 작가와 감각적인 연출을 자랑하는 안길호 감독이 의기투합해 첫 방송부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화제 뉴스
  • 인천서 목사 등 18명 추가 확진…"교회 부흥회서 집단감염"
  • 셀트리온 주가, 코로나19 치료제 동물실험 결과에 강세
  • '1인당 150만원' 고용안정지원금 오늘부터 신청…대상자는?
  • 머리카락 만지며 성적 농담…1·2심 무죄, 대법은?
  • 진중권 "이용수할머니께 악플, 이게 민주당 수준"
  • 인공피부 개발 '화제'…사람같은 로봇손' 앞으로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