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정희’ 이승윤 “매니저가 프로필 돌린 덕분에 라디오 출연했다"

기사입력 2018-12-19 13: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최지원 인턴기자]
개그맨 이승윤이 매니저 덕분에 ‘정희’에 출연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19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이하 ‘정희’)에서는 이승윤이 출연해 재치있는 입담을 자랑했다.
이날 DJ 김신영은 이승윤의 출연에 “어떻게 섭외됐는지 아느냐”고 물었다. 이에 이승윤은 “알고 있다. 매니저가 프로필을 돌렸다더라. 다 매니저 덕이다”라고 답했다.
김신영은 “매니저가 라디오국에 프로필을 돌리며 섭외를 요청하는 일은 드문 일이다. 웃으며 부탁하니 안 들어줄 수가 없었다”며 “진짜 열심히 하는 친구다. 이승윤은 매니저 복을 갖고 있다”고 그의 매니저를 칭찬했다. 이어 김신영은 “사실 모든 스태프들이 이승윤보다 매니저에게 관심이 있었다. 매니저와 동반 출연할 뻔 했으나 매니저가 극구 사양해 이승윤 단독으로 출연을 하게 됐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승윤과 그의 매니저 강현

석은 최근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시점’에 출연해 돈독한 팀워크를 자랑하며 큰 화제를 모으고 있다. 특히 강현석은 연예인 못지 않은 훈남 외모와 궂은 일도 도맡아 하는 근면성실한 자세로 많은 인기를 얻고 있다.
jwthe1104@mkinternet.com
사진 | MBC 보이는 라디오[ⓒ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공공기관 기관장 전용차량 운행기록은 '빈칸'…전수조사 676곳 중 22%
  • '10억 수수' 이정근 전 민주당 사무부총장 구속
  • 푸틴, 우크라이나 점령지 합병 조약 서명…"모든 수단으로 지킬 것"
  • 윤 대통령 부부 옆에 선 여성…알고보니 현대가 며느리
  • 23년 전 '이해민 살인사건' 범인 종신형 취소 석방에 유족 항소
  • 서울의대 출신 유튜버, 동문 여의사 '외모 품평' 논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