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연애의 맛’ 레스토랑 통째로 빌린 김종민, 황미나 위한 세레나데 부른다

기사입력 2018-12-19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김종민이 황미나를 위한 ‘세레나데 이벤트’를 펼친다.
지난 ‘연애의 맛’ 13회 방송에서 ‘종미나 커플’은 커플 화보 도전 중 아찔한 첫 스킨십을 시도하며 서로에게 더욱 적극적으로 다가서는 순간을 선보였다. 또한 김종민이 황미나를 위한 ‘깜짝 이벤트’를 위해 레스토랑을 통째로 빌렸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김종민의 마음을 담은 ‘서프라이즈 고백’의 정체는 무엇일지 관심이 모아졌다.
20일 방송되는 ‘연애의 맛’ 14회에서는 김종민이 오직 황미나만을 위한 마음을 표출하는 ‘5060식 정통 이벤트 대작전’을 펼친다. 황미나를 잠시 카페에 남겨둔 채 ‘서프라이즈 이벤트’를 준비하려 했던 김종민은 가장 먼저 빌려둔 레스토랑의 요리사를 찾아가 ‘은밀하고 비밀스러운 부탁’을 남겼다.
이어 18년차 댄스 가수의 모습은 찾아볼 수 없는, 오직 미나만을 위한 ‘사랑의 세레나데’에 도전한다. 하지만 생애 최초 선보이는 발라드 세레나데로 인해 가사 실수, 박자 실수를 하는 등 ‘긴장 백배’가 된 김종민의 모습이 이어진다.
결국 장장 2시간의 리허설 끝에 준비를 완료, 스튜디오에 있던 MC들조차 “가수는 잘해도 본전” “부담이 클 거다”는 걱정을 하며 떨림 가득한 김종민의 이벤트를 응원했다.
김종민은 ‘꿀보이스 발라드 세레나데’에 이어 영화 속에서나 볼 법한 ‘전설의 이벤트’ 시도에 나섰다. 식사 중에도 계속 미나의 눈치를 보던 종민이 근래 보기드문 ‘초 복고풍 이벤트’와 함께 ‘5060식 레전드 고백’을 건네면서 주위를 놀라게 한 것. 과연 김종민의 ‘5060식 레전드 고백’은 무엇일지, 무엇보다 황미나를 위해 열정을 다해 표현한 그 마음이 제대로 전해졌을 것인지, 오는 20일 방송에서 공개된다.
제작진은

“제작진에게조차 숨긴 채 은밀하게 준비했던 김종민의 고백은 현장에 있던 모두의 소름을 돋게 만들 정도로 뭉클했고, 애틋했다”며 “과연 김종민이 황미나를 위해 시도한 생애 첫 세레나데는 어떤 느낌일지, 더불어 전설의 이벤트와 함께 표현한 진심은 무엇일지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대북전단 내용 뭐길래…김여정 '부들부들' 직접 담화 발표
  • 대구 신세계백화점서 30대 남성 추락…병원 치료 중
  • 검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3명 구속영장 청구
  • 검찰, 정대협 또 다른 회계 담당자 참고인 신분 소환 조사
  • "흉측하다"…뭇매에 파손된 전두환 동상 어쩌나
  • '드론택시' 2025년 띄운다…도심항공 로드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