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임화영, 영화 ‘더러운 돈에 손대지 마라’ 출연…김대명과 호흡

기사입력 2018-12-24 08: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한현정 기자]
배우 임화영이 영화 '더러운 돈에 손대지 마라' 출연 소식을 전했다.
‘더러운 돈에 손대지 마라’는 수사도 뒷돈 챙기는 부업도 같이 하는 친형제 같은 두 형사가 더 크고 위험한 돈에 손을 대면서 벌어지는 사건을 그린 작품으로, 정우, 김대명, 박병은 등 믿고 보는 배우 라인업을 구축했다. ‘불한당’의 각본을 맡으며 주목을 받은 김민수 감독의 첫 연출작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극 중 임화영은 ‘이동혁’ 형사(김대명 분)의 애인 ‘소진’ 역으로, 충무로 대세 배우로 자리 잡은 김대명과 강도 높은 몰입감을 더하는 연기 시너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영화 ‘석조저택 살인사건’을 시작으로 드라마 ‘김과장’, ‘슬기로운 감빵생활’, ‘스케치’까지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드는 다양한 작품을 통해 진정성 있는 연기력으로 대중의 신뢰를 다져나가고 있는 임화영의 색다른 존재감이 궁금해

진다.
한편, 임화영은 ‘더러운 돈에 손대지 마라’ 뿐 아니라, 2019년 상반기 OCN이 새롭게 선보이는 ‘드라마틱 시네마(Dramatic Cinema)’ 프로젝트의 첫 포문을 여는 ‘트랩’에서 당당하고 자유분방한 매력의 스타 프로파일러 ‘윤서영’ 역으로 분한다.
kiki2022@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코로나19 어제 신규확진 77명…다시 두 자릿수
  • [속보] 우리나라 수출, 7개월 만에 반등…9월 수출 7.7%↑
  • 추미애 "사과 없으면 후속 조치"…야권 반발
  • 국방부 "첩보에 사살 용어 없다" 실시간 감청설 거듭 부인
  • 추석, 구름 사이로 보름달…오후 강원 산지 소나기
  • 쇠창살 절단 후 담요 묶어 담장 넘어 도망…'영화 같은' 탈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