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여성 듀오 머스키 ‘이젠 떠나겠어’ 뮤비 100만뷰…러시아 팬들 응원 왜?

기사입력 2018-12-24 15: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진향희 기자]
여성 듀오 머스키(MUSKY)의 신곡 ‘이젠 떠나겠어’(I’m leaving you now) 뮤비가 유튜브 조회수 100만뷰를 돌파했다.
지난 13일 음원공개와 함께 발표된 이뮤비는 그리스출신 촬영감독 요르고스 토리포나스‘Georgios Tryfonas’가 연출, 레트로 바이브적 색감과 멤버들의 화려한 안무, 초현실적 영상미가 매력적이다.
머스키는 데뷔 싱글 ‘맘 이상해’의 뮤비 역시 유튜브 조회수 225만회를 기록한 바 있다.
소속사 PK엔터테인먼트는 “러시아와 인도네시아등 해외팬들의 열화같은 응원이 계기가 되고 있다”면서 “사실은 신곡 ‘맘이 상해’가 첫 공개된 이후 러시아 팬들의 표절 의혹이 단초가 되었다”는 뒷이야기를 밝혔다.
지난 7월 1일 영문제목 '시크릿 오브 마이 하트'의 '맘이 상해'가 공개된 이후, 러시아 인기가수 세르게이 레자레브의 '레이저 보이'(LAZER BOY)를 표절했다는 러시아 팬들의 항의성 댓글들이 올라오기 시작했다는 것이다.
PK엔터는 그러나 표절이 아니라 같은 샘플을 사용한 것이었으며, 일본 유명그룹 아라시 역시 '페이스다운'이라는 곡에서 이 샘플을 사용한 구체적 출처를 SNS를 통해 소개하기도 했다.
이에 악성 댓글은 오히려 응원 메시지로 전환되고, 더욱 확산되어 러시아 팬이 만들어준 인스타그램과 러시아의 VK.com이라는 팬페이지까지 만들어졌다.
여기에 동남아 팬들까지 가세했다. 인도네시아의 경우는 특히 머스키 멤버 금주의 2분짜리 댄스커버의 인스타그램 영상이

큰 인기을 끌고 있다. 현재 이 영상은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에 2개 영상 모두 합쳐 170만 조회수를 기록 중이다.
5개월만에 나온 머스키의 두 번째 싱글 ‘이젠 떠나겠어’는 아픔과 미련 다 내려놓고 새 출발하는 당찬 여성의 모습을 감성 충만한 멜로딕 EDM에 담고 있다.
happy@mk.co.kr[ⓒ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2차 재난지원금에 반응 '미적지근·코끼리 비스킷'…신청방법은?
  • 12세 여아에 술 먹이고 돌아가며 성폭행·추행한 10대들
  • '디지털 교도소' 운영자, 베트남서 검거…30대 남성
  • "은행원 뽑는데 IT실력·독일어 검증?"…국민은행 공채 '논란'
  • 특고·프리랜서 1인당 최대 150만원 지급…신청 방법은?
  • 소연평도서 공무원 실종…북한 해역서 '생존' 발견 정황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