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이은성♥`서태지, 딸바보 면모 과시 "우주대스타…메리 크리스마스"

기사입력 2018-12-25 08:0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김소연 기자]
가수 서태지가 크리스마스를 맞아 근황을 공개했다.
지난 24일 서태지의 소속사 서태지컴퍼니 공식 사이트에는 "2018 메리메리 크리스마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서태지는 "며칠 전 아주 멋진 공연을 봤다. 내가 가장 사랑하는 우주 대 스타의 공연이었다. 담이가 5세가 되니 공연을 다 한다"면서 "매일 조금씩 연습한 곡들을 발표하는 무대였다. 언제나 무대 쪽에 서는 내가 객석에서 공연을 보니 아주 깊은 인상과 감동을 받게 되었다"고 딸바보 면모를 드러냈다.
서태지는 "초조함 따위는 모르는 담이인데 공연 전날 밤엔 뭔가 마음이 찌릿찌릿하다며 긴장하면서 잠드는 모습도 인상적이었다. 역시 공연은 모두에게 가장 짜릿한 순간을 만들어주는 마법 같은 힘이 있는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어 서태지는 "아직은 모두가 설렐 만한 근황이나 소식은 없지만 그래도 언제나처럼 기다림에는 끝이 있을 것. 멋진 2019년도 바라는 모든 것이 이루어지는 마법 같은 한 해가 되길"이라고 팬들과 만날 날을 기약했다.

서태지는 글과 함께 영상과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서태지가 딸을 품에 안고 풀을 뜯고 있는 소들을 보고

있는 한가로운 모습이 담겼다. 영상에는 서태지의 딸이 고사리 손으로 마이크를 들고 팝송을 부르는 사랑스러운 모습이 담겨 팬들을 엄마 미소 짓게 했다.
한편, 서태지는 지난 2013년 배우 이은성과 결혼해 지난 2014년 딸을 낳았다.
ksy70111@mkinternet.com
사진| 서태지 공식사이트[ⓒ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전북 장수 산사태로 부부 숨져…나주 요양원 보트 타고 구조
  • 의암호 사고 가족 "수포섬 고정 작업 지원하다 변 당해" 토로
  • 전국 81개 시·군·구 산사태 경보·주의보 발령... "어디서나 산사태 발생할 수 있어"
  • 전라선 익산~여수엑스포역 구간 열차 운행 재개
  • 폭우 속 착륙하다 인도 항공기 '두 동강'…최소 18명 숨져
  • '물바다' 북한 또 폭우 경보에 비상…북 매체는 김정은 시찰 미화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