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최진실딸 학교폭력 가해 사과 “자퇴한 피해자에 사죄..반성 또 반성”(전문)

기사입력 2019-02-15 09:4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최진실딸 학교폭력 가해 사과 사진=최준희 유튜브 영상 캡처
↑ 최진실딸 학교폭력 가해 사과 사진=최준희 유튜브 영상 캡처
[MBN스타 김노을 기자] 최진실 딸이 학교폭력 가해자로서 피해자에게 사과했다.

지난 14일 최준희는 자신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에 ‘사과영상, 죄송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짧은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그는 해당 영상에 대해 “제 잘못을 인정하고, 과거 언행 때문에 언짢으셨던 분들에게 드리는 사죄 및 반성의 영상”이라고 설명한 뒤 “본 사건의 자세한 전말에 대해 설명하고 싶지만 피해자 본인의 입장을 들어보지 않았다. 또 피해자와 2년 간 연락을 하지 않았다. 제가 함부로 연락하는 것은 예의가 아닌 것 같아 사건의 전말을 자세히 이야기 할 상황은 아닌 것 같다”고 사과문을 읊어나갔다.

최준희는 “2년 전 작은 다툼으로 시작되었던 싸움이 커져 학교폭력재판이 열렸다. 저는 그 당시 페이스북에서 친구들과 피해자에게 함께 욕을 했고 이후에도 감정적으로 대처하며 SNS에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언행들을 했다. 서면사과 판결이 내려졌고 피해자에게 서면 사과했다”고 고백했다.

이어 “저에게 큰 상처를 받아 학교를 자퇴한 피해자를 포함하여 많이 실망하셨고 언짢으셨을 분들께 고개 숙여 죄송하고 사죄한다는 말씀을 드린다”며 “무엇보다도 저 때문에 많은 아픔을 받았을 그 친구에게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를 한다”고 고개 숙였다.

그러면서 “다시 한 번 깨우치게 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를 드리며 이번 일을 통해서 앞으로 더 조심하고 정신 차리는 최준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최준희는 故 최진실의 딸로, 최근 루푸스병 투병 사실을 밝혀 화제를 모은 바 있다.

이하 최준희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최준희입니다.

지난 2년 전 있었던 학교폭력 일에 대하여 피해자님과 이 사건으로 인해 많이 언짢으셨을 시청자분들께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본 사건에 대한 자세한 전말의 대하여 설명을 하고 싶지만, 피해자님 본인의 입장을 들어보지 않았고 또 피해자님과는 2년간 연락을 안 한 지 오래됐습니다. 연락도 닿지 않고 또 제가 연락을 함부로 하는 것은 예의가 아닌 것 같아 사건의 전말에 대하여 자세히 얘기할 상황은 아닌 것 같습니다.

피해자님께 연락은 해놓은 상태이고 연락이 닿는다면 꼭 다시 한 번 직접 사과를 드린다고 약속하겠습니다. 그리고 제가 잘못한 것이 맞음으로 피해자님의 입장을 고려하고 생각하여 오롯이 제 잘못만을 인정하고 사죄의 말씀을 드리는 영상이 될 것 같습니다. 자세히 말씀드리지 못하는 점 죄송합니다.

지난 2년 전 작은 다툼으로 시작되었던 싸움이 커져 학교폭력재판이 열렸습니다. 저는 그 당시 페이스북에서 피해자님을 친구들과 함께 욕을 했고 그 이후에도 감정적으로 대처하며 SNS에 차마 입에 담지 못할 언행들을 했습니다.

그 이후 서면 사과 판결이 내려졌고 피해자님에게 서면 사과를 드렸습니다. 저에게 큰 상처를 받아 학교를 자퇴한 피해자님을 포함하여 이 사건 이후로 많이 실망하셨고 언짢으셨을 분들께 고개 숙여 죄송하고 사죄한다는 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죄송합니다.

무엇보다도 저 때문에 많은 아픔을 받았을 그 친구에게도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사과하고 싶습니다. 현재 저는 맹세코 그 친구에게 아무 악감정이 남아 있지 않은 상태이고 정말 그때의 저에 행동에 대하여 항상 반성하고 또 반성하는 마음을 가지고 살아가겠습니다.

그리고 다시는 그런

언행들을 입에 담지 않으며 그런 행동을 하지 않겠다고 이 영상을 보시는 모든 분께 약속드립니다.

제 행동에 대하여 지적하여 주시고 다시 한 번 깨우치게 얘기를 해주신 여러분께 감사를 드리며 이번 일을 통해서 앞으로 더 조심하고 정신 차리는 최준희가 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사죄의 말씀을 드립니다. / 김노을 기자 sunset@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박진 "윤 대통령 순방 '외교 참사' 폄하, 동의 못해"
  • 이준석, 여당 지도부를 북한에 비유…"휴전선 위의 악당들 경멸"
  • 부산 해안서 돌덩이 든 가방 멘 60대 여성 시신 발견
  • 카카오톡 선물하기, 이제 교환권 상품 품절 시 매장서 100% 환불
  • 20분간 심폐소생술로 시민 구한 울산 버스 기사 "나중에도 똑같이 할 것"
  • '마약 투약 혐의' 배우 이상보, 경찰 조사 결과 투약 확인 안 돼 불송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