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초면에 사랑합니다’ 김영광→김재경, 열정+웃음 가득한 현장 포착

기사입력 2019-06-01 1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구자성 사진=SBS
↑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구자성 사진=SBS
‘초면에 사랑합니다’ 배우 김영광부터 김재경까지 웃음 가득한 현장이 공개됐다.

1일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 측이 김영광, 진기주, 김재경, 구자성의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에는 김영광(도민익 역), 진기주(정갈희 역), 김재경(베로니카 박 역), 구자성(기대주 역)의 대본 열공부터 화기애애한 분위기까지 배우들의 열정이 고스란히 담겨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먼저 김영광은 캐릭터에 완벽 빙의한 듯 흐트러짐 없는 완벽한 도민익의 모습을 하고 있다. 대사는 물론 지문 하나까지 놓치지 않겠다는 듯 장소를 불문하고 대본에 집중하고 있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진기주 역시 진지한 눈빛으로 자신의 연기를 체크하고 있어 캐릭터에 완성도를 높이려는 열정을 보인다. 또한 카메라를 향해 브이(V)를 그리고 있는 모습은 씩씩하고 발랄한 정갈희를 고스란히 보여줘 절로 미소를 짓게 만든다.

뿐만 아니라 카메라 밖에서 대기 중이던 김재경은 장난기 가득한 얼굴을 하며 귀여운 미소를 짓고 있어 등장할 때마다 유쾌한 에너지를 전달하고 있는 베로니카 박을 절로 생각나게 한다.

또한 구자성은 촬영 전 김영광, 김재경과 다정하게 합을 맞춰보며 끊임없이 캐릭터와 대사를 분석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어 앞으로 그가 보여줄 기대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초면에 사랑합니다’ 제작진은

“배우들이 촬영 직전까지도 대본을 손에 놓지 않고 완벽한 장면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촬영 현장에서 보여준 이들의 찰떡 케미가 카메라 안에도 고스란히 담기고 있다. 다음 주 오는 3일 시작될 후반부에서는 더욱 매력 포텐을 터트릴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화제 뉴스
  • 바이든, 제46대 미국 대통령 취임…'바이든 시대' 열었다
  • 시위대 난입했던 바로 그 자리에서 바이든 취임선서
  • LG전자 어쩌다가…"스마트폰 사업 매각 검토"
  • [단독] 아버지 때린 의대 교수 '유죄'…판결 확정 뒤 범행 부인
  • [단독] "친구들이 남긴 밥까지 먹였다"…물고문에 식고문 정황도
  • 바이든 "통합 없이는 어떤 평화도 없다"…화합 호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