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연예

‘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가수 육각수→이성경→이영자, 11년 일했다”

기사입력 2019-06-01 23:5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영자 매니저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 이영자 매니저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이영자 매니저가 강연을 하면서 과거를 회상했다.

1일 오후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이영자, 송성호 팀장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송성호 팀장은 초대받아 단상 위에 올랐다. 그는 인터뷰를 통해 “(이영자)선배님이 군부대에서 강연했던 것과 다를 바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 학과를 졸업하신 임송 매니저 부탁으로 강연하게 됐다. 많은 분이 나만 쳐다보니 땀이 나기 시작했다”며 “매니저 일을 11년 정도 한 것 같다. 가수 육각수로 시작했고, 이성경 씨를 했고 지금은 이영자 선배님과 함께 일한다”고 전했다.

이어 “딱 세 가지만 말씀드리고 내려가겠다. ‘나 혼자 만의 시간이

아니다’란 생각을 갖고 있다”며 과거를 회상했다.

송성호 팀장은 “배우분을 데리고 오전 9시까지 공항을 가야 했다. 근데 일어나 보니 9시 30분이더라. 60~70명이 나 때문에 아무것도 못 하고 기다리고 전체 스케줄이 망가졌다. 그날 이후로 내일에 대해 긴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정세균 총리 손 들어준 문 대통령 "손실보상 제도화 검토"
  • 이재명 "죽으려고 일하는 사람 없다"…노동부 질타
  • "멈춰달라고 했는데도…" 노래방서 지인 성폭행한 전직 야구선수
  • 박영선 "첫 손님 노영민…눈물 겹도록 고맙다"
  • 배우 송유정, 갑작스레 사망…향년 26세
  • CU 설선물 '1천600만원' 이동형 주택 팔렸다…"하루 30건 이상 문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